자료실

[긴급행동] 미국: 구금된 트랜스젠더 난민 알레한드라를 석방하라

알레한드라(ALEJANDRA)는 엘살바도르에서 트랜스젠더라는 이유로 공격과 갈취를 당했고, 이러한 박해를 피해 2017년 11월 미국에 망명을 신청했다. 그녀는 그 해 12월부터 지금까지 미국 뉴멕시코의 시볼라 난민 수용소에 구금되어 있다. 알레한드라를 비롯한 트랜스젠더 여성들은 의료 서비스를 요청해도 충분하지 않거나 묵묵부답인 경우가 많다고 불만을 호소했다. 미국 이민국은 알레한드라가 망명 신청 결과를 기다리는 동안 그녀를 즉시 석방해야 한다.

알레한드라는 엘살바도르에서 온 트랜스젠더 여성이다. 엘살바도르에서 미용사이자 인권옹호자로 활동하던 그녀는 자신의 트랜스젠더 정체성 때문에 다국적 범죄조직의 조직원과 군인에게 공격과 성폭행을 당한 이후 몸을 피했다. 알레한드라는 2013년부터 2016년 사이 범죄 조직원들에게 여러 차례 공격을 받고 구타를 당했으며, 이 때문에 두피와 얼굴, 다리에 상처가 남았다. 2018년 4월, 알레한드라는 그녀가 구금되어 있던 시볼라 구금시설에서 이민법원 심리에 참석해 망명자로서의 강점을 피력하고, 가석방을 요청했다. 그러나 미국 이민세관국(ICE)은 그녀의 변호사에게 자세한 사유를 밝히지 않은 채 가석방 신청을 기각했다. 알레한드라가 미국에서 함께 살기로 한 트랜스젠더 조카는 이미 망명이 허용되어 미국에 정착했기 때문에, 망명 신청 결과를 기다리는 동안 도주할 위험이 전혀 없었음에도 불구하고 생긴 일이다.

분류캠페인
문서번호AMR 51/8514/2018
발행일2017-06-08
홍콩: 경찰의 폭력을 즉각 조사하라
온라인액션 참여하기
세상의 부당함에 맞서 싸웁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