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액션

끝나지 않은 이야기, 미얀마 내 모든 양심수를 석방하라!

종료된 액션입니다.
390 명이 함께 참여하였습니다.
진행 중인 온라인 액션 참여하기

업데이트뉴스 (2013. 11. 19)

국제앰네스티는 미얀마의 양심수 석방을 위한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진행해왔습니다. 세계 곳곳에서 회원들은 탄원편지를 통해 미얀마의 정치적 자유, 특히 양심수 석방을 요구해왔습니다.

•  2012년 미얀마 당국은 “인도주의적 이유”로 정치수 24명을 포함한 수감자 80명을 석방했습니다.

•  2013년 11월 15일 일부 양심수를 포함한 69명의 정치범을 석방할 것을 발표했습니다. 하지만 17년째 복역중인 툰 아웅(Dr Tun Aung)박사를 비롯한 많은 양심수가 석방되지 못하거나, 조건부 석방되었습니다.

국제앰네스티는 이들의 석방을 환영하면서, 계속해서 자신의 신념을 평화로이 표현했다는 이유만으로 철창 안에 갇혀있는 모든 양심수가 석방되는 그 날까지 캠페인을 이어나갈 것입니다.

 

2012년 6월 16일 아웅산 수지여사는 1991년에 수상한 노벨평화상을 수여받기 위해 오슬로를 방문하였다. © Svein Gierbo/Amnesty International

아직 끝나지 않은 이야기, 미얀마에서는…

미얀마에서는 여전히 수많은 양심수가 감옥에 갇혀있습니다. 또한, 석방된 사람 중 일부는 조건부로 석방이 이루어져 정치 참여를 허용받지 못하고 표현의 자유와 평화적 집회 및 결사의 자유에 대한 권리를 보장받지 못하고 있습니다. 미얀마 당국의 억압은 되풀이되고 있으며 광범위하고 조직적인 인권침해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미얀마의 평화를 위하여 모바일액션에 참여해주세요!

인간은 자신의 신념을 평화적으로 표현할 수 있는 권리가 있습니다. 평화적인 정치활동이나 인종 또는 종교 때문에 수감된 미얀마의 모든 양심수가 조건 없이 즉각 석방될 수 있도록 지금 바로 모바일액션에 참여해주세요!

#1961번호로 미얀마의 모든 양심수 석방을 촉구하는 문자서명을 보내주세요. 여러분의 문자서명 하나가 미얀마 당국에 큰 압력이 될 수 있습니다.

문자서명예시) 이름, 이메일, 메시지(미얀마의 모든 양심수를 즉각 석방하라!)

 현재 한국지부에서는 미얀마에서 종교 간 갈등 때문에 일어난 폭동을 진정시키려다 책임을 뒤집어쓰고 감옥에 갇힌 양심수 툰 아웅 박사(Dr. TunAung)의 석방을 위한 온라인 액션을 진행 중입니다.
>> 온라인액션 참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