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액션

이집트: 강제퇴거에 직면한 200가구의 사람들

종료된 액션입니다.
0 명이 함께 참여하였습니다.
진행 중인 온라인 액션 참여하기

피해자 이름: 이집트 포트사이드 시의 임시거주지의 200가구

이집트 포트 사이드 시의 임시 주거지인 제자라(Zerzara)의 200 가구가 도로 공사로 인해 강 제 퇴거에 직면했다. 당일 포트 사이드의 지역 당국이 사전통보 없이 15개의 단층 집을 철거함에 따 라 그곳에 살던 사람들은 대체할 거주지도 없이 집을 잃고 떠나게 되었다.

이집트주거권리센터에 따르면 이번 강제 퇴거와 철거는 많은 경찰력의 주둔 하에 이루어졌으며, 경 찰이 몇몇 주거민들에게 폭력을 행사하기도 했다. 보도에 따르면 한 안보 관리는 그날 퇴거 당한 거 주민 들에게 500 이집트 파운드(미화 89달러)를 보상금으로 제공했으며 또한 그들에게 도로에서 좀 떨어진 다른 지역의 정착지에 그들의 집을 다시 지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고 한다.

• 자라 임시거주지에서 200가구에 대한 계획된 강제퇴거를 중단할것을 시장에게 촉구하고,

• 그곳의 거주민들과 그들의 주거 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방법을 찾는 논의의 장을 열것을 시장에게 요구하고,

• 당국이 이미 강제 이주된 15가구에 대해 즉각적으로 적합한 대체주거지와 그들의 파손된 재산에 대해 보상해줄 것을 요구하며,

• 포트사이드 시의 모든 불안전한 주거지에 살고있는 사람들과 효과적인 논의과정을 거치고, 강제퇴거를 하지 않겠다는 보장과 함께 거주민들의 삶과 안전을 보장하는데 필요한 방법들을 시행할 것을 최우선순위로 요구합니다.

한국, Thank You and Welcome!
온라인액션 참여하기
우리와 함께
표현의 자유를 지켜주세요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