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액션

이란: 이란 남성의 항소 요구 거절되다

종료된 액션입니다.
0 명이 함께 참여하였습니다.
진행 중인 온라인 액션 참여하기

이 사례는 5월 21일 UA 102/10에 대한 업데이트입니다.

이란의 대법원은 자파 카제미(Ja’far Kazemi)의 사형선고에 대한 항소 요구를 기각했다. 그 는 반정부 시위에 참여했고 금지된 기관에 참여했다는 혐의로 사형선고를 받았다. 그는 언제든지 처 형될 수 있다. 카제미가 연루된 기관과 관련되어있다는 혐의를 받은 다른 6인은 사형 선고를 받을 것이라고 전해진다.

자파 카제미는 2009년 9월 18일 체포 되어 심문 받았으며, 테헤란의 에빈 교도소에서 몇 달 동안 고문을 받았을 가능성도 있다. 그는 2009년 논란이 많았던 이란 대통령 선거 결과 때문에 시작된 시위에 참여하여 기소되었지만 어떠한 폭력적인 행동도 하지 않았다. 그는 위법 야당 단체인 이란 인민모자헤딘조직 (PMOI: People’s Mojahedin Organization of Iran)과 관련되어 있다는 혐 의를 받았다. 카제미는 ‘신에 대한 증오’ 혐의로 사형선고를 받았으며, ‘체제에 반하여 선동’ 한다’는 혐의를 받은 것으로 여겨진다. 4월 26일, 그는 자신의 사형 선고가 법원에 의해 확정되었다는 사실 을 알게 되었다. 뒤따른 항소는 7월 말에 기각된 것으로 알려졌다.

• 이란 당국에 자파 카제미, 모하매드 알리 하즈 아개이, 알리 사레미, 압돌레자 간바리, 아매드 모센 다네쉬포 모가담, 모센 다네쉬포 모가담을 처형하지 않도록 촉구하고;

• 시민적 및 정치적 권리에 관한 국제규약의 당사국으로서 이란 당국은 인권위원회가 ‘치명적이거나 극도로 심각한 결과를 초래하는 국제적 범죄’라고 명확히 밝힌 ‘가장 심각한 범죄’에 대해서만 사형을 집행 할 수 있다는 것을 상기시키세요.

• 국제앰네스티는 재판에 회부할 정부의 권한과 책임에 대해 인식하고 있다고 언급하세요. 이 권한과 책임은 공정한 재판에 관한 국제 기준에 부합하여 형사상의 죄가 추정되는 사람들에게 한해서 집행되어야 합니다. 또한 사형제도는 궁극적으로 잔인하고 비인도적이며 모욕적인 형벌이기 때문에 반대한다고 언급하세요.

17년 만의 부활, 미국 정부는 사형 집행을 즉각 중단하라
온라인액션 참여하기
우리와 함께
표현의 자유를 지켜주세요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