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액션

스리랑카: 스리랑카 감옥에 갇힌 형제

종료된 액션입니다.
0 명이 함께 참여하였습니다.
진행 중인 온라인 액션 참여하기

피해자 이름: 발라푸와두지 수미스 수레시 쿠마라 멘디스(Balapuwaduge Sumith Suresh Kumara Mendis)와 발라푸와두지 인디카 프라사스 멘디스 (Balapuwaduge Indika Prasath Mendis), 라잔사 위제랏느(Lasantha Wijeratne)

지난 2009년, 멘디스 형제는 선박의 소유자와의 갈등에도 불구하고 스리랑카에서 호주로 밀 입국을 하려는 배에 탔다. 호주 당국은 그 선박을 가로막았고 형제는 호주 정부에 스리랑카 정치인 들과 선박 소유자의 괴롭힘을 주장하며 망명신청을 했었다. 그러나 그들의 신청은 거부되었으며 그 들은 스리랑카로 2009년 10월5일 추방되었다. 스리랑카 당국은 중앙 조사국(CID)에 그들을 넘겼 으며 중앙조사국은 수미스 멘디스의 혐의는 풀어주었으나 인디카 멘디스는 ‘여러명의 호주 밀입국 을 주도했다’는 혐의로 기소되었다. 그는 중앙 조사국에서 구류 중 고문을 당했으며 귀에 심각한 부 상을 입었다.

그는 네곰보 감옥에서 8년형을 살았으며 지난 7월 12일 집행유예로 풀려났다. 2010년 8월, 형제 는 호주로 이주를 계획한다는 의심을 받아 체포 되어 수도 콜롬보에 위치한 중앙 조사국 본부에 구 금되었다. 8월 15일부터 22일 사이에 수미스 멘디스는 신체적 및 정신적 고문을 당했다고 말했다.

그는 중앙 조사국에 구류된 동안 치료를 받지 못했다. 8월 22일, 인디카와 수미스 멘디스는 호주에 서 추방된 또한명, 라잔사 위제랏느와 함께 네곰보 감옥으로 이송 되었다. 재판 절차에 따라 수미스 멘디스와 라잔사 위제랏느(또한 구류중 고문을 당했다고 보고됨)는 법정 의료관에게 검사를 받을 것이며 9월 1일 이 둘은 공공 병원에 갈 수 있도록 허락 되었다. 그들이 감옥으로 다시 돌아갔는지, 아직 병원에 남아있는지 여부는 확실하지 않다.

중앙 조사국의 한 직원은 인디카 멘디스를 감옥에서 방문해 그가 그의 변호사의 충고에 상관없이 법 정 증언을 거부하였을 때 그를 협박하기도 했다. 위의 세 명은 고문을 다시 당하거나 정부당국의 보 복을 당할 가능성이 있다. 수미스와 인디카 멘디스는 또한 다른 재소자들의 위험으로부터도 안전하 지 못하다. 그들이 호주로 밀입국할 당시의 선박의 소유주 또한 네곰보 감옥에 구금되어 있으며 형 제는 그들의 목숨이 선박의 소유주와 선박주인의 동지들로부터 위협받고 있다고 느끼고 있다.

• 수미스와 인디카 멘디스, 라잔사 위제랏느가 자신의 안전을 위협할 수 있는 다른 재소자들로부터 보호받고, 고문이나 어떠한 부당한 대우도 받지 않으며, 그들의 가족과 변호사와의 만남을 제한받지 않고, 독립적인 재판과 그들이 필요한 의료지원을 제공받을 수 있도록 촉구해 주십시오.

• 수미스와 인디카 멘디스, 라잔사 위제랏느가 중앙 조사국에서 받은 고문에 대해서 당국이 독립적인 조사를 하여 법적책임을 묻도록 촉구해 주십시오.

• 당국이 스리랑카가 국가로서 동의한 고문과 다른 잔인한, 비인도적이거나, 굴욕적인 대우나 처벌에 관한 협약(고문방지협약)을 준수하도록 촉구해 주십시오.

17년 만의 부활, 미국 정부는 사형 집행을 즉각 중단하라
온라인액션 참여하기
우리와 함께
표현의 자유를 지켜주세요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