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액션

터키: 학생들의 자긍심 행진을 금지하다

종료된 액션입니다.
59 명이 함께 참여하였습니다.
진행 중인 온라인 액션 참여하기

자긍심 행진의 참가자가 무지개색 장갑을 낀 손으로 승리의 브이(V) 포즈를 취하고 있다.

터키 앙카라 당국이 LGBTI 학생과 앨라이(Allies)의 자긍심 행진을 금지하려고 한다.

터키 정부는 매년 점점 더 많은 행진을 금지하고 있다. 5월 11일 중동공과대학(Middle East Technical University)에서 열릴 예정인 학생들의 자긍심 행진 또한 금지될 위기에 처해 있다.

이스탄불 자긍심 행진은 지난 3년간 금지되어왔고, 앙카라에서는 2017년 11월부터 모든 LGBTI 행사들이 무기한으로 금지되었다. 국제인권법상 이 모든 금지조치는 불법이다.

터키의 학생과 LGBTI가 사랑을 축하할 수 있도록 당신의 연대를 보여주세요!

보내는 탄원편지 내용

학생들의 자긍심 행진과 다른 LGBTI 행사를 허용하라고 앙카라 주지사와 중동공과대학 총장에게 요구합니다.
탄원 대상: Mr. Ercan Topaca, Prof. Dr. Mustafa Verşan Kök

중동공과대학에서의 자긍심 행진을 허용하고 앙카라의 학생들이 표현의 자유와 집회시위의 자유를 행사할 수 있도록 보장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