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액션

이스라엘의 팔레스타인 강탈을 멈추는 방법

종료된 액션입니다.
651 명이 함께 참여하였습니다.
진행 중인 온라인 액션 참여하기

지난 50년간, 이스라엘은 팔레스타인 사람들의 땅과 자원, 집을 파괴하거나 빼앗아, 팔레스타인 점령지역에서 이스라엘 사람들의 불법 정착을 위한 집과 기반시설을 건설했습니다. 팔레스타인 점령 지역에 이스라엘 사람들의 정착 자체가 국제인도법 위반이며 전쟁범죄입니다.


팔레스타인 경제는 이스라엘의 침략 정책으로 50년간 성장하지 못했다.

팔레스타인을 억압하고 자리 잡은 불법 정착촌에서 수백만 달러 규모의 기업들은 나날이 번창하고 있다.

살릴 셰티, 국제앰네스티 사무총장


팔레스타인 점령지역에 정착한 이스라엘과 다국적 기업들은 빼앗은 자원으로 농작물을 재배하거나 상품을 만들고 이를 판매해 이윤을 남기고 있습니다. 연간 수억 달러에 이르는 상품들이 국제시장으로 수출됩니다. 수출로 벌어들인 돈으로 이스라엘은 팔레스타인 점령지역 내 이스라엘 정착촌을 확장하는 데 사용합니다.

우리가 팔레스타인을 위해서 할 수 있는 일은 이스라엘의 불법 정착촌을 지원하는 경제적 교류를 멈추는 것입니다.

이스라엘의 전쟁범죄와 연루된 경제적 교류를 멈춰라

한국정부에 요구합니다.

  • 이스라엘의 불법 정착촌에서 수입되는 상품을 금지하라.
  • 그럼에도 수입될 경우, 벌금과 다른 처벌을 통해 수입법을 위반하지 않도록 조치하라.
  • 이스라엘 정착촌에 기반을 둔 자국 기업들과 생산품들 거래를 중단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