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액션

무관심 속 “제거”되는 주민들, 죽임을 멈춰라

종료된 액션입니다.
440 명이 함께 참여하였습니다.
진행 중인 온라인 액션 참여하기

주민들이 살해되고, 집이 불타고, 여성과 아이들을 불구로 만드는 일이 마구잡이로 일어나고 있습니다. 2014년부터 시작된 콩고민주공화국 베니Beni 지역 학살은 국제사회의 무관심으로 더욱 악화되고 있습니다.

콩고민주공화국 정부 보안군과 유엔평화유지군이 베니와 그 인근 지역을 관할하며, 무장단체를 ‘제거’하기 위한 대규모 캠페인을 벌이고 있음에도, 주민들에 대한 학살은 멈추질 않습니다.

2014년 11월 20일, 120여 명이 살해되었고, 일부는 참수당했습니다.
2015년 9월 2일, 머리가 없는 시신 두 구가 발견되었습니다. 
2016년 5월 3일, BBC 보도에 따르면 여성 여덟 명과 아이 네 명을 포함해 17명이 목숨을 잃었습니다.

이는 베니에서 일어난 학살 중 일부에 불과합니다.

정부군과 유엔평화유지군은 우간다 무장단체가 학살의 배후라고 지목해왔습니다. 그러나 최근 유엔에서 발표한 전문가 보고서에 따르면 가해자와 공범이 다양하고 복잡하며, 정부군도 연루되었다고 지적했습니다.

베니 지역 주민들은 숨 막히는 공포와 죽음의 위협 속에 살고 있습니다.

아무것도 하지 못한 정부군과 유엔평화유지군
주민들을 죽음의 위협으로부터 보호하라
탄원 대상: 콩고민주공화국 대통령, 유엔 사무총장

콩고민주공화국 대통령과 유엔 사무총장에게 아래와 같이 요구합니다.

  • 민간인을 보호할 수 있는 효과적인 방책을 마련하라.
  • 베니에서 발생한 학살에 대해 즉각 공정하고 철저한 조사를 수행하라.
  • 인권침해와 범죄의 책임이 있는 사람들을 공정한 재판에 회부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