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페인

제13회 국제앰네스티 언론상 수상작 발표

제13회 국제앰네스티 언론상 수상작 발표

국제앰네스티언론인위원회(위원장 허의도)는12월 1일, 올 한해 한국의 인권 사각지대의 문제점을 참신하고 심층적 시각에서 취재, 보도해 인권의 의미를 확산시키는데 기여한 2010 국제앰네스티 언론상 수상작을 선정, 발표했다.

올해로 13회를 맞는 국제앰네스티 언론상 수상작과 수상자는 ▶‘잊혀진 만행, 일본 전범기업을 추적한다’ 국민일보(특집기획부 특별기획팀 김호경 권기석 우성규 기자) ▶‘민간인 불법사찰 사건 특종기획보도’ 경향신문(사회부 조현철 정제혁 송진식 정환보 박홍두 유정인 황경상 기자) ▶‘삼성반도체 백혈병의 진실’ 하니TV/한겨레21 공동 제작(허재현 기자, 김도성 PD, 임지선 기자) ▶‘아무도 믿어주지 않았다’ 등 4편, MBC 시사매거진2580/후+(김지경 기자) ▶‘환경미화원 인권보고서: 쥐들과 함께 살고 화장실서 밥 먹는 그녀들’ CBS(사회부 김효은 최인수 이대희 김정남 기자)다. 또 특별상으로는 EBS 드라마 ‘마주보며 웃어’(기획다큐부 이창용PD)가 선정됐다.

국제앰네스티언론위원회는 이번 언론상 수상작 선정과 관련, 우리 사회에서 소수자와 약자들이 공권력과 주류의 억압과 외면에 어떻게 고통을 받고 있는지를 파헤치면서 그들과 어떻게 더불어 살아가야 하는지에 대한 심각한 고민과 함께 새로운 해결의 지평을 열어준 점을 높이 샀다고 밝혔다.

시상식은 12월9일 오전 10시 서울 프레스센터 19층 기자회견장에서 열린다.

보도자료보기

터키: 다시 체포된 앰네스티 이사장 타네르를 석방하라
온라인액션 참여하기
세상의 부당함에 맞서 싸웁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