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인권뉴스

남 수단: 폭력 사태가 더 이상 확산되지 않도록 막아야

남 수단(South Sudan) 곳곳에서 폭력 사태가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국제앰네스티는 교전 단체들은 자기 소속 전투원들이 더 이상 민간인들을 공격하지 않도록 즉각 제재를 가해야 한다고 전했다.

딩카족 (Dinka) 과 누에르족 (Nuer) 은 남 수단에서 가장 큰 부족들로, 이 두 부족의 전투원과 무장 민간인들이 민족적 배경에 따라 다른 민간인들을 살상하고 있다는 증거가 계속해서 쌓여가고 있다.

종글레이(Jonglei)주 아코보(Akobo)시에서는 무장한 누에르족 청년들이 딩카족 민간인들이 지내고 있는 유엔 평화유지군 기지로 강제로 침입하는 과정에서 평화유지군 세 명이 사망했다는 보고가 있었다.

넷사네트 빌레이(Netsanet Belay) 국제앰네스티 아프리카 국장은 “민간인들이 싸움을 피해 쉴 곳을 찾고 있는데 이들을 공격하는 것은 갈등 사태가 점점 악화되고 있는 가운데서도 충격적인 사건”이라고 전했다.

빌레이 국장은 또한 “무장 청년들이 이러한 공격을 감행했다는 것은 이번 갈등이 군인들간의 전투를 넘어 광범위한 부족 간 폭력으로 번졌다는 것을 보여주는 부정적인 신호”라고 밝혔다.

무력 갈등은 지난 일요일 남 수단 수도 주바(Juba)시에서 시작되었으나 이후 전국 각지로 퍼지다가 남 수단에서 가장 큰 종글레이 주에서도 발생했다.

지난 수요일, 주바시에서 딩카족 군인들이 누에르족 민간인들을 공격했기 때문에 군에서 이탈했다는 피터 가넷 약 장군(General Peter Gatdet Yak) 및 그가 이끄는 누에르 족 탈영병들이 종글레이 주의 수도인 보르(Bor) 시를 장악했다.

민간인 수 천 명이 탈출한 보르시에서 누에르족 군인들이 딩카족 민간인을 공격했다는 보고도 있다.

민간인 14,000명 정도가 피난처를 찾아 보르시 외곽에 위치한 유엔 캠프로 왔다. 또 다른 이들은 인근 숲으로 대피했다. 유엔인도지원조정국(United Nations Office for the Coordination of Humanitarian Affairs)은 12월 19일 인도주의 인사 70명을 보르시에서 주바시로 대피시켰으며 12월 20일에도 추가적으로 대피시킬 예정이다.

주바시에서는 여성과 어린이 등 민간인 20,000여 명이 자기 집을 떠나 피난처를 찾아 유엔 캠프 두 곳을 찾았다.

남 수단 병원들은 이번 폭력 사태로 500명 이상이 사망했다고 밝혔으며 상당수가 총에 맞아 사망했고 특히 근거리에서 총에 맞은 경우가 많다고 밝혔다. 포병류 무기 공격으로 인해 부상을 입어 사망한 경우도 있었다.

주바시에서 상황을 목격한 사람들은 군인들이 민간인을 향해 무차별적으로 총을 쐈으며 민간인 주거 지역에 탱크가 들어와 집을 부쉈다고 전했다.

빌레이 국장은 “남 수단에서 보고된 사상자 수치를 보면 교전 단체들이 민간인을 보호하기 위한 노력을 해야 한다는 것이 분명해진다”고 밝혔다.

빌레이 국장은 또한 “민간인이 가득한 지역에서 대포를 사용한다는 것은 용인할 수 없는 일이며 국제 인도법 위반일 가능성도 있다”고 전했다.

국제앰네스티는 현재 주바시에 있는 병원과 영안실이 꽉 찼다는 소식을 접했다.

한 군 병원 의사는 남 수단 라디오 방송국 타마주즈(Tamazuj)를 통해 가족이 나타나지 않아 신원이 밝혀지지 않은 군인과 민간인 시신들은 병원에서 트럭으로 실어 알 수 없는 곳으로 옮겨간다고 전했다.

현재 남 수단의 인도적 상황은 심각하게 우려스러우며, 폭력 사태가 지속된다면 계속해서 악화되기만 할 것이다. 남 수단은 이미 수 많은 부상자와 집을 잃은 사람들로 가득하다.

-빌레이 국장

남 수단 정부는 이번 충돌 사태가 부족 간 갈등이라는 주장을 부정해왔다.

하지만, 국내 정보원들은 정부군 소속 군인들이 출신 부족에 따라 분열되고 있다고 전했다.

국제앰네스티는 군인들이 민족성에 기반하여 민간인을 공격하고 있으며 자신들의 마을에서 사람을 죽이기도 했다는 우려스러운 보고를 받고있다.

국제앰네스티는 군인들이 검문소에서 누에르족 특유의 얼굴 문신이나 신분증을 확인한 후 이들을 죽이고 있다는 보고도 상당수 받아보았다.

주바시에서 가장 큰 병원에서는 누에르족 사람들이 결박 당한 후 총에 맞아 숨진 사례가 적어도 두 번 이상 있었다.

빌레이 국장은 “군대 내 세력 간 갈등이 점점 더 부족 간 폭력 사태로 비화되고 있으며 여기에 민간인들이 연루되고 있다”고 전했다.

빌레이 국장은 또한 “양 측 지도자들 모두 소속 병력들에게 그들이 어떤 부족에 속해있든 민간인을 공격하지 말 것을 명령해야 하며, 국제인도법에 따른 의무를 엄격하게 준수해야 한다”고 밝혔으며

“뿐만 아니라 폭력을 자행한 무장 민간인들을 처벌해야 하고 부족 간 긴장을 해소하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 부족간 더 큰 폭력을 촉발할 수 있는 폭력 행위나 언사를 중단하기 위한 즉각적인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전했다.

South Sudan leaders must prevent ‘disturbing’ spread of violence

Warring factions in South Sudan must immediately rein in their troops to prevent further attacks on civilians, Amnesty International said amid violence that has erupted across the country.

There is mounting evidence that troops and armed civilians from South Sudan’s two largest communities, the Dinka and Nuer, are carrying out targeted killings of civilians based on their ethnic background.

Three United Nations peacekeepers were also reportedly killed on Thursday when armed Nuer youths in Akobo, Jonglei state, forced their way into a peacekeeping base sheltering Dinka civilians.

“Attacks on civilians seeking shelter from fighting is a shocking development in this increasingly vicious conflict,” said Netsanet Belay, Africa Director at Amnesty International.

“The fact that these attacks were carried out by armed youths is a disturbing sign that this conflict is moving beyond fighting between soldiers and into widespread inter-communal violence.”

Fighting originated in the capital Juba on Sunday but has since spread to other parts of the country including Jonglei, South Sudan’s largest state.

Jonglei state capital Bor was seized from government control on Wednesday evening by Nuer defectors from the army led by General Peter Gatdet Yak, who said he had fled the army due to attacks by Dinka soldiers on Nuer civilians in Juba.

There have also been reports of attacks by Nuer soldiers on Dinka civilians in Bor, from where thousands of civilians have fled.

Around 14,000 civilians have sought shelter in the UN compound on the outskirts of the city, while others fled into nearby forests. Meanwhile United Nations Office for the Coordination of Humanitarian Affairs evacuated 70 humanitarian personnel from Bor to Juba yesterday, with further evacuations scheduled for today.

In Juba 20,000 civilians, including many women and children, have fled their homes to seek refuge in two UN bases.

Local hospitals say that over 500 people have died in the violence, including a high number of civilians killed by rifle fire, in many cases at close range. There have also been deaths from wounds consistent with artillery weapons.

Local witnesses in Juba told Amnesty International that soldiers had fired indiscriminately at civilians, while tanks had destroyed homes in built-up civilian areas.

“It is clear from the number of casualties reported in South Sudan that all parties must do more to protect civilians,” said Netsanet Belay.

“Using artillery in densely populated civilian areas is unacceptable and would violate international humanitarian law.”

Sources told Amnesty International that hospitals and the mortuary in Juba are currently full.

A doctor from the military hospital told local station Radio Tamazuj that bodies of soldiers and civilians were removed from the hospital in trucks and taken to an unknown location when family members did not show up to identify the deceased.

“The humanitarian situation is a cause for grave concern, and it will only worsen if the violence continues. South Sudan is already straining to cope with the large numbers of injured and displaced people,” said Netsanet Belay.

The government has tried to play down claims that the conflict is being driven by fighting between communities.

However, local sources say that soldiers from the national army are defecting along tribal lines.

Amnesty International has received worrying reports of individual soldiers targeting civilians based on their ethnicity, allegedly killing some in their homes.

The organization has received numerous reports of soldiers killing Nuer at checkpoints after identifying them by their distinctive facial markings or their identification cards.

Juba’s largest hospital has received at least two cases of civilians from the Nuer community being shot dead after being tied up.

“The fighting between factions of the military is increasingly driven by inter-communal violence, with civilians dragged into the conflict,” said Netsanet Belay.

“Leaders on all sides must instruct their forces not to attack civilians, regardless of what community they belong to, and to adhere strictly to their obligations under international humanitarian law.

“They should also condemn violence carried out by armed civilians and work to diffuse tensions between communities. There must be an immediate halt to acts of violence or language that could further inflame violence between communities.”

Background

The origins of the fighting, which began with different units of the Presidential Guard trading fire in Juba on 15 December, remain unclear.
The South Sudan government claims that the violence was sparked by an attempted coup by soldiers loyal to former Vice President Riek Machar, who was dismissed in July 2013 when President Kiir dissolved his entire cabinet.

On 17 December, the Government of South Sudan’s official website announced the arrest of 10 former senior officials. It accused them of being behind a foiled coup attempt and announced the government’s intentions to arrest five others including Riek Machar.

Machar denies that an attempted coup sparked the conflict, but has since called on the army to remove President Kiir from power. He has accused President Kiir of “inciting tribal and ethnic violence”.

President Kiir comes from South Sudan’s dominant Dinka community, while former Vice President Machar is from the Nuer community.

Clashes between communities long pre-date South Sudan’s independence in July 2011, having caused the displacement of thousands of people and hundreds of civilian casualties.

READ MORE
Mounting evidence that troops and armed civilians from the Dinka and Nuer communities are carrying out targeted killings of civilians based on their ethnic background.

중국: 굴리게이나를 석방하라
온라인액션 참여하기
세상의 부당함에 맞서 싸웁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