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권뉴스

아프가니스탄: 실향민 위한 긴급원조 필요

유엔난민기구(UNHCR)에 따르면, 아프가니스탄 내의 갈등과 불안이 커지면서 실향민의 수는 오십만 명에 이르렀다. 그러나 실제 실향민의 수는 이보다 훨씬 많을 것이다. ©Amnesty International

국제앰네스티를 포함한 30개 NGO 연합은 지난해 겨울 극심한 추위에 아프가니스탄의 임시캠프에서 지내던 어린이들과 어른들이 숨지는 일이 반복되었고, 이를 방지하기 위해서 긴급조치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2011년과 2012년 아프가니스탄의 겨울은 대체로 추웠고, 난민캠프에서 추위와 병마로 적어도 100명 이상이 목숨을 잃었으며 그 중 대부분은 어린이였다.

유엔, 아프간 정부와 국제 공여국, 국제앰네스티, 노르웨이 난민협의회와 다른 28개 NGO에 보내는 공개서한에 즉각적인 겨울원조캠페인을 시작할 것을 요청했다. 이 캠페인은 아프가니스탄 국내실향민(Internally displaced person: IDP) 수십만 명의 생명을 보호하기 위한 것이다.

폴리 트러스콧(Polly Truscott) 국제앰네스티 아시아태평양 부국장은 최근 카불(Kabul)에서 아프간 정부 및 공여국들과 함께 국내실향민 상황을 논의하고 있다. 트러스콧 부국장은 “지난해 일어난 일들은 막을 수 있었던 비극이었다. 그래서 겨울이 오기 전에 즉시 긴급원조를 시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아프가니스탄과 국제사회는 난민캠프에 사는 사람들의 생명을 보호하기 위한 조치를 취하는 것은 국제법에 준거한 의무임을 기억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유엔난민기구(UNHCR)에 따르면, 아프가니스탄 내 갈등과 불안이 커지면서 국내실향민 수는 오십만 명에 이르렀다. 그러나 실제 실향민 수는 훨씬 더 많을 가능성이 높다.

아프간 정부는 지난해 위기 이후, 국내실향민 국가 정책을 발전시키는 데 착수했고 이 정책을 마무리 짓고 실행하기 위한 국제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트러스콧 부국장은 “새로운 국내실향민 정책 초안을 작성하는 것은 실향민들의 취약한 상황을 고심하겠다는 약속을 보여준다는 점에서 긍정적인 단계이지만, 이러한 정책은 고안되는데 시간이 걸리고 시행되는데 비용이 든다. 우리에게 지금 필요한 것은 긴급 행동이다”고 말했다.

국제앰네스티는 아프가니스탄 정부의 2011년 예산 중, 미화 6백만 달러만이 난민과 송환부(Ministry for Refugees and Repatriation)에 배정된 것은 가장 기본적인 원조와 보호요구를 다루기에 충분하지 못하다는 점을 지적했다. 더욱이 긴급대응기금(Emergency Response Fund)이 대폭 감소하는 동시에 아프가니스탄 국제인도적호소(international humanitarian appeal for Afghanistan) 기금이 34% 정도만 조성 되었다.

트러스콧 부국장은 “아프간사람들 사이에 일어나는 불확실성은 국제연합군의 감축과 정치, 안보, 사회, 경제적인 영향의 이행, 특히 안보상황이 단기적으로 향상되지 못한다면 더 심각한 자국 내 실향민을 초래하기 쉽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국내실향민을 보호하기 위한 우려들은 이행이 가속화되는 동안 긴급한 사안으로써 다루어져야 한다”고 덧붙였다.

영어전문 보기

Afghanistan: Urgent assistance needed to avoid deaths among displaced during cold

With conflict and insecurity rising in Afghanistan, the country’s displaced population has reached a record half a million according to the UNHCR, though the actual number is likely to be much higher.© Amnesty International

Urgent steps are needed if Afghanistan is to avoid a repeat of the deaths among children and adults in the country’s displacement camps that occurred during last year’s bitterly cold winter conditions, a coalition of 30 NGOs including Amnesty International said.

The 2011/12 winter was unusually cold in Afghanistan, and more than a 100 people, mostly children, died in refugee camps from the cold or illness.

In an open letter to the UN, the Afghan government and international donors, Amnesty International, the Norwegian Refugee Council and 28 other NGOs, called for the immediate launch of a winter assistance campaign to safeguard the lives of hundreds of thousands of internally displaced persons (IDP).

“What happened last year was a preventable tragedy, and should act as a sharp reminder that emergency assistance must be provided immediately before the winter arrives,” said Polly Truscott, Deputy Director of Amnesty International’s Asia-Pacific Programme, who is currently in Kabul to discuss the IDP situation with the Afghan government and the donor community.

“Afghanistan and the international community should remember that taking steps to safeguard lives in these camps is an obligation under international law.”

With conflict and insecurity rising in Afghanistan, the country’s displaced population has reached a record half a million according to the UNHCR, though the actual number is likely to be much higher.

The Afghan government has started to develop a welcome national IDP policy after last year’s crisis, and requested international support to finalise and implement this policy.

“The drafting of the new IDP policy is a positive step that shows a commitment to address the vulnerable situation of those displaced, but such policies take time to design and money to implement. What is needed now is urgent action,” said Truscott.

The organizations pointed out that the 2011 budget of only US$6 million for Afghanistan’s Ministry for Refugees and Repatriation was not enough to address even the most basic assistance and protection needs. Furthermore, the international humanitarian appeal for Afghanistan had only been 34 per cent funded, while the Emergency Response Fund was also depleted.

“The uncertainty among many Afghan people over the draw down of international forces and the political, security, social and economic impact of transition is likely to trigger further internal displacement, particularly if security conditions do not improve in the short-term,” said Truscott.

“The protection concerns of IDPs must be addressed as a matter of urgency, as transition gathers pace.”


미얀마: 로이터통신 기자 2명에 징역 7년형 선고
온라인액션 참여하기
세상의 부당함에 맞서 싸웁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