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인권뉴스

브라질 정부는 코로나19로부터 소외된 이들을 보호해야 한다

코로나19 팬데믹Pandemic이 브라질을 강타했다. 6월 1일KST 기준으로 확진자는 50만 명을 넘어섰고 사망자 역시 2만 9천여 명에 이른다. 브라질은 세계에서 두 번째로 많은 확진자를 보유하게 되었으며 상승 폭도 가파른 상황이다. 이 가운데, 브라질 내에서 소외되어온 사람들이 코로나19에 더 큰 피해를 입고 있다는 것이 드러나고 있다.

코로나19 사망자로 인해 생긴 무덤들

코로나19 사망자로 인해 생긴 무덤들

 

코로나19 팬데믹Pandemic이 브라질을 강타했다. 6월 1일KST 기준으로 확진자는 50만 명을 넘어섰고 사망자 역시 2만 9천여 명에 이른다. 브라질은 세계에서 두 번째로 많은 확진자를 보유하게 되었으며 상승 폭도 가파른 상황이다. 이 가운데, 브라질 내에서 소외되어온 사람들이 코로나19에 더 큰 피해를 입고 있다는 것이 드러나고 있다.

상파울루 시 당국 자료에 따르면 흑인은 백인보다 코로나19로 인한 사망 위험이 62% 높다. 보건부 자료에서도 이미 유색인종의 치사율이 훨씬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자료에 따르면 코로나19 사망자 3명 중 1명은 유색인이었다. 또한, 빈민가에서의 사망자도 늘고 있다. 교도소 내 감염 증가의 위험도 존재하고, 선주민 사이의 감염이나 아프리카계의 감염 및 사망 역시 증가했다는 징후가 나타나고 있다. 그런데도 이러한 집단들의 요구 사항을 충족할 만한 정부 정책은 현저히 부족한 상황이다. 노숙자를 위한 포괄적 정책은 마련되지 않았고 사회적 보호를 받지 못하는 노동자들은 긴급 지원을 받기 위해 길게 줄을 섰다. 이런 현실 때문에 감염 위험은 더욱 높아지고 있다.

 

 

주레마 워넥Jurema Werneck 국제앰네스티 브라질 사무처장은 이에 대해 다음과 같이 밝혔다.

“지금까지 정부가 취한 조치로는 부족하다. 소외된 사람들의 요구사항을 제대로 파악하고 인정해야 한다. 이들 중 많은 수가 코로나19, 그에 대한 현재의 대처로 부정적인 상황에 놓일 위험이 더욱 크기 때문이다. 정부는 이러한 사람들과 손을 잡아야 한다. 그를 통해 모든 사람이 차별 없이 권리를 행사할 수 있는 조치, 모든 사람의 생명권과 건강권이 보장될 수 있는 조치를 마련해야 한다. 여기에는 빈민가 거주민, 여성과 소녀, 선주민, LGBTI, 아프리카계 사람들, 노숙자, 부적절한 주거지에 사는 사람, 자유를 박탈당한 사람, 쉼터와 같은 시설에서 생활하는 노인, 비공식 부문 노동자 및 자영업자 등이 포함된다.

자이르 보우소나루Jair Bolsonaro 대통령과 부통령, 각 부처 장관과 주 정부, 시장에게 촉구한다.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차별 없이 모든 사람의 건강과 생명을 지키기 위해 시급히 조치를 취하라. 브라질은 현재 팬데믹의 가장 중요한 단계에 진입하고 있다. 정부는 모든 사람의 권리를 보장해야 할 의무가 있다.”

 

온라인액션
브라질 정부는 모두를 위한 코로나19 대책을 수립하라
종료된 액션입니다.
988 명이 함께 참여하였습니다.
진행 중인 온라인 액션 참여하기

 

국제앰네스티는 코로나19 고위험군이 의료 서비스를 이용하고 자신의 인권을 행사할 수 있도록 브라질 정부가 취해야 할 조치들을 제시하였다. 여기에는

  1. 모든 사람들의 건강권, 생명권을 보장할 것
  2. 선주민들이 코로나19와 관련하여 동일한 의료 서비스, 보호 조치를 받을 수 있게 보장할 것
  3. 여성, 아동, 노인 등 가정 폭력의 위험에 노출된 사람들에게 신고를 할 수 있는 창구를 잘 전달하고 이들을 위한 지원 및 복지 서비스를 시급히 제공할 것
  4. 격리 등의 상황에서 수도, 위생, 전기, 식량, 의료 서비스 등 모든 필수 서비스를 적절히 제공할 것
  5. 노인, 빈민가 주민, 노숙자 또는 부적절한 거주지에 사는 사람 등 모든 사람들이 필요한 경우 스스로를 격리할 수 있는 적절한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보장할 것
  6. 자유를 박탈당한 사람들을 보호하기 위한 조치에 나서고, 교도소의 인구 과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시급히 노력할 것
  7. 당국은 투명성을 유지하며 의료 서비스 및 치료와 관련된 정보, 그 외 모든 과학적 정보에 어떠한 제한 없이 접근할 수 있도록 보장할 것
  8. 더 큰 위험에 직면해 있는 소외된 사람들이 코로나19 해결책을 구축하는 과정에 참여할 수 있도록 모두의 사회적 참여를 보장할 것
  9. 취약 계층이 보건 의료 서비스에 충분히 접근할 수 있고 사회적 복지 및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할 것

주레마 워넥 이사장은 “사회적으로 가장 소외된 집단도 의사 결정 과정에 참여할 수 있어야 한다. 이들도 이 과정에서 목소리를 내고, 코로나19 위기 기간 동안 자신들의 권리를 반영할 수 있어야 한다. 정부는 소외된 사람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 그 요구를 이해하고, 역사적으로 계속된 불평등을 바로잡아야 한다. 또한 모든 사람이 의료 서비스를 받을 수 있게 보장해야 한다”고 말했다.

Brazil: In response to COVID-19, authorities must ensure adequate access to healthcare for marginalized groups

On a livestream from its YouTube channel, on 14 May 2020, at 19:00 local time (23:00 BST), Amnesty International Brazil will launch its campaign Our Lives Matter, in the context of the COVID-19 pandemic, warning Brazilian authorities that nobody should be left behind in the response to the crisis. Federal, state and municipal authorities must take concrete and urgent steps to minimise the grave impacts of COVID-19 on people living in favelas, Indigenous peoples, those deprived of their liberty, members of Afro-descendant communities, health professionals, workers in the informal sector, women and older people living in institutions such as care homes.

“The measures taken so far by the authorities have been inadequate. The needs of more marginalized populations must be recognized, given many of them face greater risks of adverse impact from the pandemic and the response to it. Authorities must draw up measures, hand in hand with these populations, to ensure that everyone can enjoy their rights without discrimination, so that the rights to life and health of all people are ensured: including people living in favelas, women and girls, Indigenous peoples, LGBTI people, especially trans people, members of Afro-descendant communities, homeless people, rough sleepers, and people in inadequate housing, people deprived of their liberty, older people living in institutions such as care homes, the black population, and informal and self-employed workers,” says Jurema Werneck, executive director of Amnesty International Brazil.

The COVID-19 pandemic has underscored Brazil’s existing inequalities. Data from the municipal government of São Paulo shows that the risk of death from COVID-19 is 62% higher for black people than it is for white people. Data from the Ministry of Health already point to the higher level of deaths among the black and brown population: one in every three COVID-19 patients who has died has been black or brown. Furthermore, there have also been indications that the numbers of deaths in favelas are increasing, infections in prisons may increase, infections amongst Indigenous peoples are increasing, and infections and deaths of members of Afro-descendant communities have increased as well. Simultanously, the government policies to address the specific needs of these communities have been inadequate. For example, there is no comprehensive policy for homeless people. Workers without access to social protection form crowded queues to receive the emergency assistance they are entitled to, making it hard to isolate, and thus increasing their risk of infection.

“Since the start of the COVID-19 crisis, civil society has mobilized initiatives to help the most marginalized populations. Amnesty International is launching this campaign to highlight the importance of these measures and to urge President Jair Bolsonaro, the vice-president, ministers, state governments and mayors to undertake urgent measures to protect the health and lives of all people without discrimination during this crisis. Brazil is entering the most critical phase of the pandemic, according to specialists, and the authorities have an obligation to ensure the rights of all people,” says Jurema Werneck.

In a document launched along with the campaign, Amnesty International and partner organizations present seven groups of measures that must be undertaken by authorities to ensure that the groups at higher risk in this crisis are able to access health care and enjoy their human rights.

Some of the practical measures Amnesty International is calling on the authorities to implement are to take immediate action to ensure loggers, landgrabbers and small-scale miners are not able to enter the territories of Indigenous peoples without their free, prior and informed consent; and ensure state institutions such as FUNAI are empowered to work with Indigenous communities to intensify inspection and patrols to prevent land invasions of protected areas. It may be necessary to suspend the construction of some large-scale projects, to avoid the workers of the companies responsible for these projects entering Indigenous territories during isolation periods. Authorities must also work to stop killings of Indigenous community members and ensure justice for those killings that have taken place.

The authorities must adopt measures to protect people deprived of their liberty and launch urgent efforts to address the high overcrowding in prisons. People in prisons or other places of detention must have access to adequate health care and the relevant facilities for physical hygiene. States should also consider measures to decongest the prison system, including by deferring the intake of new arrivals, reviewing decisions to retain people in pre-trial detention and considering the early, temporary or conditional release of those convicted of minor offences and people at higher risk, such as older people, pregnant women and those with underlying medical conditions. A broad information campaign is also recommended in prisons, to include inmates and workers in the justice system. Prison staff must also themselves be protected against the risk of getting infected. This includes the duty of the authorities to provide them with as much personal protective equipment as possible, as well as medically informed guidance and instructions on how best to avoid any risks of infection for themselves.

People who are homeless and in inadequate housing, including children and youth in street situations, such as those living in favelas and the outskirts of large cities, are suffering even greater risk of exposure during this period of the COVID-19 crisis. Authorities must ensure that everyone has access to adequate facilities to isolate themselves when necessary, including older people, people living in poverty, and those who are homeless or living in inadequate housing. Where necessary, the municipal departments of health, of social assistance and human rights must ensure people have access to facilities to isolate safely. Authorities can explore collaborations with other parties, such as hotels and other public facilities to this end. These facilities must have access to all essential services, including water, sanitation, electricity, food and access to health care.

“The most marginalized groups have a voice and must take part in the decisions that affect their rights during this period of the pandemic. The authorities must listen and understand their needs, right historical inequalities and ensure access to health care for all,” explains Jurema Werneck.

국제사회는 로힝야 난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라
온라인액션 참여하기
세상의 부당함에 맞서 싸웁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