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인권뉴스

IS로 의심받는 여성과 어린이가 시달리는 충격적인 차별

  • IS 관계자 혹은 IS 점령지에서 탈출한 사람과 먼 친척이라도 혈연관계일 경우 집단 처벌 대상
  • 이라크 캠프에 수용된 여성과 어린이는 식량과 식수 등 필수품을 지원받지 못한 채 고향으로 돌아가는 것도 금지된 상태
  • 여성은 강간과 성 착취에 시달리고 있어

무장단체 자칭 ‘이슬람국가(IS)’와 관련이 있는 것으로 ‘의심’받는 여성과 어린이들은 인도주의적 원조를 받지 못한 채 집으로 돌아가는 것도 금지된 상태이며, 성폭력 피해 역시 충격적인 수준이라고 국제앰네스티가 밝혔다. 국제앰네스티는 이와 같은 내용을 다룬 신규 보고서를 발표했다.

<비난 받는 사람들: 이라크에 갇힌 채 고립되어 착취당하는 여성과 어린이>는 이라크의 국내 실향민 캠프에서 생활하는 여성들에게 만연하게 자행되고 있는 차별에 대해 다루고 있다. 이들은 보안군과 수용소 관리자 및 지역 정부 관계자에게 IS와 관련이 있는 것으로 의심을 받고 국내 실향민이 된 여성들이다.

국제앰네스티는 조사팀이 방문한 8개 캠프에서 모두 성 착취가 이루어지고 있었다고 밝혔다.

이라크와 IS의 전쟁은 끝났을 지 모르나, 주민들의 고통이 끝날 날은 요원하다. IS와 관련이 있는 것으로 의심을 받는 여성과 어린이들은 자신들이 저지르지도 않은 범죄를 이유로 처벌을 당하고 있다

린 말루프Lynn Maalouf 국제앰네스티 중동 조사국장

린 말루프(Lynn Maalouf) 국제앰네스티 중동 조사국장은 “이라크와 IS의 전쟁은 끝났을 지 모르나, 주민들의 고통이 끝날 날은 요원하다. IS와 관련이 있는 것으로 의심을 받는 여성과 어린이들은 자신들이 저지르지도 않은 범죄를 이유로 처벌을 당하고 있다”며 “지역사회에서 외면당한 이들 가족은 갈 곳도, 의지할 사람도 없다. 이들은 캠프에 갇힌 채 배척당하며 식량과 식수 등 필수적인 자원조차 얻지 못한다. 이처럼 치욕적인 집단 처벌은 향후 또 다른 폭력을 발생시키는 토대를 만들 위험이 있다. 이라크 국민은 정당하고 지속 가능한 평화를 간절히 원하고 필요로 하지만, 이래서는 그런 평화를 이룩할 수 없다”고 말했다.

이번 보고서는 여성 가장이 가족을 부양하는 수천 가구가 국내 실향민 캠프에서 처한 곤경에 대해 자세히 다루고 있다. 이들은 모술 내부 및 주변의 IS 점령지역에서 탈출하던 중 남성 가족 구성원이 살해당하거나, 임의 체포되거나, 강제 실종되면서 여성이 가족을 부양하게 되었다.

이렇게 숨지거나 체포, 실종된 남성들의 유일한 “죄”는 IS 점령지에서 탈출한 것과, 진위가 확인되지 않은 “수배 명단”에 실린 이름과 비슷한 이름을 지닌 것, 또는 IS 내에서 요리사, 운전사 등의 비전투 요원으로 일한 것이 전부인 경우가 대부분이었다.

Zahra의 남편은 3년 전 모술에서 ‘IS’의 요리사로 일했다. 남편은 2017년 7월 공습으로 사망했고 이후 Zahra는 Salamiya 캠프에 수용되어 7개월째 살고 있다.

고립된 채 성 착취를 당하다

조사 결과 이라크 내 국내실향민 캠프의 여성과 어린이들은 IS 관련자로 의심된다는 이유로 식량과 의료 서비스를 받지 못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또한 이들은 일을 하거나 자유롭게 이동하는 데 필요한 신분증 및 기타 서류를 발급받는 것도 매번 가로막히고 있다. 최소 1개 이상의 캠프에서 IS 관련자로 의심받는 가족들은 캠프를 떠나는 것이 금지되었고, 이로 인해 캠프는 사실상 구치소나 다름없게 된 상태다.

의지할 곳 없이 고립된 여성들은 캠프 안팎에서 근무하는 보안군, 무장경비, 민병대 요원들에게 성적 착취를 당할 위험이 매우 높다. 국제앰네스티가 방문한 캠프 8곳에서 여성들은 현금과 인도적 구호품, 다른 남성으로부터의 보호가 절실히 필요한 상태에서 이를 얻기 위해 성적 관계를 맺을 수밖에 없도록 강요를 당하거나 압박을 받고 있었다.

이러한 여성들은 강간을 당할 위험도 매우 높다. 국제앰네스티가 만난 여성 4명은 강간 현장을 직접 목격했거나, 근처 텐트에서 한 여성이 무장한 남성, 캠프 관계자 또는 다른 캠프 주민에게 강간을 당하며 비명을 지르는 것을 들은 적이 있다고 밝혔다.

20세 여성 ‘다나’는 여러 차례의 강간 시도를 당하고 겨우 목숨을 부지했으며, 자신이 거주하는 캠프 내 보안군 요원과의 성관계 압박에 계속해서 시달려야 했다고 국제앰네스티에 전했다.

“그 사람들은 내가 IS 대원이나 다름없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나를 강간하고 다시 돌려 보낼 거예요. 자기들이 내게 무슨 짓을 할 수 있는지 모두에게 보여주고 싶어하죠. 내 명예를 빼앗을 수 있다고요.” 다나는 그렇게 말했다.

내 텐트에서도 편안하게 있을 수가 없어요. 벽으로 둘러싸인 방 안에서 문을 잠글 수만 있다면 좋겠어요. … 매일 밤마다 ‘오늘밤 나는 죽을 거야’ 하고 되뇌고 있어요.

국제앰네스티가 국내실향민 캠프에서 만난 여성 중 많은 수가 자신의 안전에 대한 불안을 토로했다.

린 말루프 국장은 “IS와 관련이 있다는 이유만으로 이 여성들은 캠프 내 무장 남성들에게 비인도적이고 차별적인 대우를 받고 있다. 이들을 지켜야 할 사람들이 오히려 포식자로 돌변하고 있는 것”이라며 “이라크 정부는 가해자를 모두 처벌하고, 무장한 남성은 국내실향민 캠프에 들어오지 못하도록 막는 등의 방법으로 이 여성들에 대한 폭력을 끝내기 위해 진지한 태도로 임하고 있음을 보여줘야 한다”고 말했다.

 

의지할 곳 없는 사람들

다수의 지역에서는 지역정부 및 부족 지도부의 지시로 IS와 관련이 있다고 추정되는 여성과 어린이가 집으로 돌아오지 못하게 막고 있다. 이 때문에 이들은 국내실향민 캠프에 발이 묶인 상태다.

겨우 집으로 돌아간 사람들이라도 강제퇴거, 강제이주, 약탈, 협박, 성폭행 및 성추행 위험에 처한다. 일부의 경우 집에 ‘다에쉬’(IS를 가리키는 아랍어)라고 표시된 채로 주택이 파괴되어 있거나 전기, 수도 등 생활 서비스가 차단되어 있기도 했다.

“마하”는 이러한 차별과 맞닥뜨린 순간 느꼈던 절망을 다음과 같이 토로했다.

“가끔은 이런 생각을 해요. 차라리 폭격에 휘말려서 그냥 죽어버렸어야 했다고요. 자살도 시도해 봤지만 결국 끝까지 해내지는 못했어요. 내 몸에다 석유를 붓고 불을 붙이기 직전에, 아들 생각이 났죠.” 그녀는 이렇게 말했다.

막다른 길에 몰린 것 같아요. 여기 감옥에 갇힌 채로 남편도, 아버지도 없이 완전히 홀로 남겨진 거예요. 내 곁에는 더 이상 아무도 없어요.

“마하”와 같은 여성들의 상황은 이라크의 인도적 위기에 대한 국제 지원금이 급격히 감소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더욱 악화될 가능성이 높다.

오는 5월 이라크 총선을 앞두고 정부가 국내실향민 캠프를 폐쇄, 통합하는 것에 중점을 두는 방향으로 전환하면서 국내실향민들은 캠프를 떠나라는 압박까지 받고 있다.

린 말루프 국장은 “이라크 정부는 국내실향민 캠프에서 IS 관련자로 의심받는 가족들 역시 인도적 원조와 의료 서비스, 민원서류 등을 동등하게 받을 수 있도록 보장해야 한다. 이 가족들은 협박과 체포 또는 습격을 당할 우려 없이 안전하게 집으로 돌아갈 수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말루프 국장은  “IS 관련자로 의심 받는 남성들을 강제 실종시키는 관행이 체계적으로 만연하게 이루어지고 있는 가운데, 정부는 이러한 관행을 즉시 중단시켜야 한다. 이로 인해 수천 명의 아내와 어머니, 아들과 딸들이 절망적인 상황에 처해 있다”며 “수십 년간 이라크를 병들게 만든 배척과 집단 폭력의 악순환을 끝내려면, 이라크 정부와 국제사회는 모든 이라크 국민의 차별 받지 않을 권리를 옹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야 한다. 이러한 노력 없이는 국가적 화합이나 지속적인 평화를 이룩할 수 없다”고 밝혔다.

수십 년간 이라크를 병들게 만든 배척과 집단 폭력의 악순환을 끝내려면, 이라크 정부와 국제사회는 모든 이라크 국민의 차별 받지 않을 권리를 옹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야 한다. 이러한 노력 없이는 국가적 화합이나 지속적인 평화를 이룩할 수 없다

린 말루프Lynn Maalouf 국제앰네스티 중동 조사국장

 

배경정보
이번 보고서는 니네와 주와 살라 알 딘 주에 위치한 국내실향민 캠프 8개곳에서 92명의 여성들과 인터뷰한 내용을 바탕으로 작성되었다. 또한 조사팀은 지역 및 국제 NGO 활동가 30명, 캠프 관리자 11명, 전현직 유엔 관계자 9명과도 인터뷰를 진행했다.

Iraq: Women and children with perceived ties to IS denied aid, sexually exploited and trapped in camps

• Report reveals collective punishment of women and children for being related, however distantly, to men linked to IS or fleeing IS strongholds
• Women and children in camps across Iraq deprived of food, water and other essentials and prevented from returning home
• Women subjected to rape and sexual exploitation

Iraqi women and children with perceived ties to the armed group calling itself the Islamic State (IS) are
being denied humanitarian aid and prevented from returning to their homes, with an alarming number of women subjected to sexual violence, Amnesty International said in a new report published today.

The Condemned: Women and Children Isolated, Trapped and Exploited in Iraq reveals widespread discrimination against women living in camps for internally displaced people (IDPs) by security forces, members of camp administrations and local authorities, who believe these women are affiliated to IS.

Amnesty International established that sexual exploitation was occurring in each of the eight camps that Amnesty researchers visited.

“The war against IS in Iraq may be over, but the suffering of Iraqis is far from over. Iraqi women and children with perceived ties to IS are being punished for crimes they did not commit,” said Lynn Maalouf, Middle East Research Director at Amnesty International.

“Cast out of their communities, these families have nowhere and no one to turn to. They are trapped in camps, ostracized and denied food, water and other essentials. This humiliating collective punishment risks laying the foundation for future violence. It is no way to build the just and sustainable peace that Iraqis so desperately desire and need.”

The report details the plight of thousands of female-headed families who have been left to fend for themselves in IDP camps after male family members were killed, or arbitrarily arrested and forcibly disappeared while fleeing IS-held areas in and around Mosul.

In many cases, the men’s only “crime” was escaping an IS stronghold, having similar names to those on questionable “wanted lists” or working in non-combat roles with IS as cooks or drivers.

Isolated and sexually exploited

The research shows that women and children in IDP camps across Iraq are denied food and health care as a result of their perceived ties to IS.

These families are also routinely blocked from obtaining identity cards and other documents needed to work and move freely. In at least one camp, families suspected of links to IS are forbidden to leave what has become a de facto detention centre.

Desperate and isolated, the women are at heightened risk of sexual exploitation by security forces, armed guards and members of militias working in and near the camps. In each of the eight camps Amnesty International visited, women were being coerced and pressured into entering sexual relationships in exchange for desperately needed cash, humanitarian aid and protection from other men.

These women are also at risk of rape. Four women told Amnesty International they had either witnessed rape directly or heard the screams of a woman in a nearby tent who was being raped by armed men, members of the camp administration or other camp residents.

“Dana”, a 20-year-old woman, told Amnesty International she had survived several rape attempts and faced relentless pressure to have sex with a member of the security forces in her camp.

“Because they consider me the same as an IS fighter, they will rape me and return me back. They want to show everyone what they can do to me – to take away my honour,” she said.

“I can’t feel comfortable in my tent. I just want a door to lock and walls around me… Each night, I say to myself, ‘Tonight is the night I’m going to die’.”

Many of the women that Amnesty interviewed in IDP camps expressed fear for their safety.

“Women are being subjected to dehumanizing and discriminatory treatment by armed men operating in the camps for their alleged affiliation with IS. The very people who are supposed to be protecting them are turning into predators,” said Lynn Maalouf.

“The Iraqi government must show it is serious about ending the violations against these women by holding all perpetrators to account and stopping all armed men from entering IDP camps.”

Nowhere to turn

In several areas, local and tribal authorities have issued orders that block the return of women and children with perceived ties to IS, leaving them trapped in the IDP camps.

Those who have made it home have faced evictions, forced displacement, looting, threats and abuse, including sexual abuse and sexual harassment. In some instances, their houses have been marked “Daeshi” (the Arabic term for IS) and destroyed or they have had their electricity, water and other services cut off.

“Maha” described to Amnesty International the despair she felt at facing such discrimination.

“Sometimes I ask myself: why didn’t I just die in an air strike? I attempted to commit suicide but I didn’t follow through. I put kerosene on myself, but before I lit it on fire, I thought of my son,” she said.

“I feel I am at my end. I am in a prison here. I am completely alone – without my husband, my father – no one is with me anymore.”

The situation for women like “Maha” is likely to get even worse as international funding for the humanitarian crisis in Iraq is projected to sharply decrease.

In advance of Iraq’s parliamentary elections in May, displaced people are being urged to leave IDP camps as the government’s focus turns to closing and consolidating them.

“The Iraqi authorities must ensure that families in IDP camps with perceived ties to IS are given equal access to humanitarian aid, health care and civil documents. These families must be allowed to return home without fear of intimidation, arrest or attacks,” Lynn Maalouf said.

“The authorities must also immediately end the systematic and widespread practice of forcibly disappearing men and boys with perceived ties to IS that has left thousands of wives, mothers, daughters and sons in desperate situations.

“To put an end to the poisonous cycle of marginalization and communal violence that has plagued Iraq for decades, the Iraqi government and international community must commit to upholding the rights of all Iraqis without discrimination. Without this, there can be no national reconciliation or lasting peace.”

Background

The report was based on interviews with 92 women in eight IDP camps in Ninewa and Salah al-Din governorates. Researchers also interviewed 30 local and international NGO workers, 11 members of camp administrations and nine current and former UN officials.

중국: 굴리게이나를 석방하라
온라인액션 참여하기
세상의 부당함에 맞서 싸웁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