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인권뉴스

미국: 예루살렘 수도 인정, 팔레스타인 인권 악화시킬 무모한 결정

12월 6일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통합 예루살렘을 이스라엘의 수도로 인정하고, 자국 대사관을 예루살렘으로 옮기겠다고 발표한 것을 두고 라에드 자라(Raed Jarrar) 국제앰네스티 미국지부 중동 어드보커시 국장(Middle East Advocacy Director)이 이를 규탄하며 다음과 같이 밝혔다.

“트럼프 정부의 이번 결정은 무모하고 도발적이며, 팔레스타인 사람들의 인권을 더욱 약화시키고 이 지역 전반에 걸쳐 긴장을 고조시킬 수 있다.”
“통합 예루살렘을 이스라엘의 수도로 인정하고 텔 아비브(Tel Aviv)에 위치한 대사관을 이전하겠다는 발표를 통해, 트럼프 대통령이 노골적으로 국제법을 무시하고 있음이 다시 한번 드러났다.”

트럼프 정부의 이번 결정은 무모하고 도발적이며, 팔레스타인 사람들의 인권을 더욱 약화시킨다.”

라에드 자라, 국제앰네스티 미국지부, 중동 어드보커시 국장 (Middle East Advocacy Director)

“이스라엘의 동예루살렘 합병의 불법성에 대해서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 등 국제적인 합의가 존재한다. 이번 조치로 미국은 불법적인 상황을 인정하거나 지원하지 않고, 제네바 협약 이행을 보장해야 할 국제법적 의무를 위반한 것이다.”

“세계의 어느 나라도 이스라엘의 동예루살렘 합병을 인정하고 있지 않다는 점에서 미국의 인정 결정은 깊은 우려를 자아낸다. 그 같은 결정은 국제적인 법치의 근간을 무너뜨릴 뿐 아니라, 미국이 이스라엘의 합병 정책으로 인해 팔레스타인이 겪고 있는 대대적인 인권침해를 철저히 외면하고 있음을 드러내기도 하는 것이다.”

배경정보

동예루살렘 등 서안 지구는 1967년에 이스라엘에 의해 점령되어, 이스라엘의 예루살렘 행정구역으로 편입된 지역이다. 이 지역은 일반적으로 국제인도법이 적용되는 점령지역으로 인정된다.
동예루살렘 점령지에 대한 이스라엘의 불법 합병은 1980년에 이스라엘이 국내법을 제정하면서 공식화되었다. 국제사회는 여러 차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를 통해 이를 반복적으로 규탄해왔다.

USA: Recognition of unified Jerusalem ‘reckless’ and undermines Palestinians’ human rights</stong>

Condemning today’s announcement by the President of the United States, Donald Trump, that the US is recognizing unified Jerusalem as Israel’s capital and will move its embassy there, Raed Jarrar, Amnesty International USA’s Middle East Advocacy Director, said:

“This is a reckless and provocative decision by the Trump administration that further undermines the human rights of the Palestinian people and is likely to inflame tensions across the region.

“By recognizing unified Jerusalem as the capital of Israel and announcing the relocation of the US embassy from Tel Aviv, President Trump has shown yet again his blatant disregard for international law.

This is a reckless and provocative decision by the Trump administration that further undermines the human rights of the Palestinian people

Raed Jarrar, Amnesty International USA, Middle East Advocacy Director

“There is international consensus, including UN Security Council resolutions, on the illegality of Israel’s annexation of East Jerusalem. With this move, the United States is violating its own international legal obligations not to recognize or assist an illegal situation and to ensure respect for the Geneva Conventions.

“No country in the world recognizes Israel’s annexation of East Jerusalem, making the decision to confer US recognition deeply troubling. Not only does this decision contribute to undermining the international rule of law, it also shows a total disregard for mass human rights violations that Palestinians are facing as a result of Israel’s annexation policies.”

Background

The areas of the West Bank, including East Jerusalem that came under Israeli control in 1967 and were included in Israel’s municipal areas for Jerusalem, are universally acknowledged to be occupied territory, where international humanitarian law is applicable.

Israel’s illegal annexation of occupied East Jerusalem was formalized in domestic law in 1980. It has been repeatedly condemned by the international community through various UN Security Council resolutions.

터키: 다시 체포된 앰네스티 이사장 타네르를 석방하라
온라인액션 참여하기
세상의 부당함에 맞서 싸웁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