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리뷰 인터뷰

국제앰네스티는 故 김대중 전 대통령을 기억합니다.

2009년 8월 18일은 故 김대중 전 대통령이 서거한 날입니다.

국제앰네스티의 오랜 회원이자 양심수였던 故 김대중 전 대통령은 국제앰네스티와 깊은 인연이 있었습니다.

2009년 11월 한겨레21 광고

1980년 7월 사형을 선고받은 故 김대중 전 대통령에 대해 국제앰네스티 양심수로 전 세계적인 구명운동이 펼쳐졌습니다. 그런 노력들이 모여 형집행정지 후 1998년 2월 대통령에 취임했습니다.
그 후 대한민국은 10년 간 사형을 집행하지 않아 ‘실질적 사형폐지국’으로 분류되었습니다.

김대중 대통령과 국제앰네스티 (당시) 사무총장 피에르 샤네

김대중 대통령과 국제앰네스티 (당시) 사무총장 피에르 샤네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는 故 김대중 전 대통령 서거 1주기 추모문화제에서 아래와 같은 서한을 전달했습니다.

이희호 여사님께

먼저 우리 국제앰네스티 모두는 이희호 여사님의 남편이신 김대중 전 대통령의 서거 기일을 맞아 진심 어린 애도의 뜻을 표합니다.

국제앰네스티는 지난 해 김대중 전 대통령과 다큐멘터리 제작을 계기로 가깝게 일할 기회를 갖는 특권을 누릴 수 있었습니다.

우리 단체는 생전 그 분의 지칠 줄 모르는 열정과 사형제도에 맞서 투쟁하셨던 그 분의 노고에 대하여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우리는 이 다큐멘터리가 고인의 수많은 업적들과 한반도 평화를 위해 이바지하셨던 그 분의 노력을 잘 보여줄 것이라고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여사님의 몸과 마음이 강건하시기를 기원합니다.

국제앰네스티 사무총장,
샬릴 셰티 올림

 

국제앰네스티 서한

중국에 체포된 홍콩 시민 12명의 인권을 보장하라
온라인액션 참여하기
세상의 부당함에 맞서 싸웁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