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인권뉴스

이라크: 모술 탈환전 이후 1년, 여전히 피해 속에서 고통받는 사람들

지난해 10월 16일, 무장단체 자칭 이슬람국가(IS)가 장악하고 있던 모술을 탈환하기 위해 이라크 정부군과 미국 연합군이 공격을 개시했다. 사마흐 하디드Samah Hadid 국제앰네스티 중동지역 캠페인국장은 다음과 같이 강조했다.

전쟁당사자들은 민간인들의 생명을 가볍게 여겼다. 운 좋게 목숨을 건진 사람들이라도 대다수는 임시 수용소의 비참한 환경 속에서 어떤 미래가 다가올지도 모르는 채 살아가고 있다. 국제사회는 모술 주민들을 잊어서는 안 될 것이다.

사마흐 하디드, 국제앰네스티 중동지역 캠페인국장

모술 탈환전으로 주민들은 처참한 피해를 입었다. 전투에 휘말려 일가족이 모두 숨지는 일이 부지기수였고, 지금까지도 수많은 시신이 잔해 속에 묻혀 있다. 전쟁당사자들은 민간인들의 생명을 가볍게 여겼다. 운 좋게 목숨을 건진 사람들이라도 대다수는 임시 수용소의 비참한 환경 속에서 어떤 미래가 다가올지도 모르는 채 살아가고 있다.

국제사회는 모술 주민들을 잊어서는 안 될 것이다. 현재 80만 명 이상이 제대로 된 의료서비스나 식량, 물조차도 없는 상태로 텐트 속에서 살아가고 있다. 이들에게 인도적 지원을 제공하기 위한 기금 마련이 시급한 상태다.

강제로 이주당한 사람들 역시 두려움 속에서 살아가고 있다. 친정부 무장세력에 의한 강제실종 사건이 증가하고 있고, 성급하게 진행된 불공정재판 끝에 고문으로 얻어낸 ‘자백’을 근거로 사형이 집행되고 있다. 이라크 정부는 모든 재판이 사형에 의존하지 않고 국제기준에 따라 진행되도록 보장해야 한다.

이라크 정부와 미국 연합군은 모술 탈환전으로 엄청난 민간인이 희생됐다는 점과 여기에 자신들의 책임이 있다는 점도 인정해야 할 것이다. 알려진 폭력 행위에 대해 공정하게 수사해야 하고, 책임자들을 반드시 처벌해야 한다. 모술 주민들은 탈환전으로 인한 희생자와 유족들이 보상을 지급받고, 이들의 정의가 구현될 수 있는지를 확인할 자격이 충분하다. 국제사회 역시 모술 전투를 교훈으로 삼아 다른 전투에서는 민간인들이 이처럼 처참한 피해를 입지 않도록 해야 한다.

Iraq: One year on, hundreds of thousands suffering the consequences of battle for Mosul

Marking the one-year anniversary since Iraqi forces and the US-led coalition launched the offensive to retake the city of Mosul from the armed group calling itself the Islamic State (IS), Amnesty International’s Middle East Director of Campaigns, Samah Hadid said:

“The battle for Mosul has had catastrophic consequences for the city’s residents. Entire families were killed during the fighting, with many still buried under the rubble to this day. Warring parties placed little value upon civilian lives. Many of those lucky enough to escape are now living in unbearable conditions inside makeshift camps with an uncertain future.

“The international community must not forget about the people of Mosul. Funding for humanitarian assistance is urgently needed to help more than 800,000 people now living in tents without proper access to healthcare, food and water.

“Many of the displaced are also now living in fear. Enforced disappearances carried out by pro-government forces are on the rise, along with rushed and unfair trials, followed by executions carried out on the basis of “confessions” extracted under torture. We urge the Iraqi authorities to ensure all trials adhere to international standards without resorting to the death penalty.

“It is also important that the Iraqi government and the US-led coalition acknowledge the grave loss of civilian life caused by the Mosul operation, as well as their role in it. They must ensure that reported violations are impartially investigated and those responsible are held accountable. The people of Mosul deserve to know that there will be justice and reparation for victims and their families. And the world needs to see that the lessons of the battle of Mosul are being learned so that civilians caught up in other battles are spared such catastrophic consequences.”

노르웨이, 아프간으로 송환을 중단하라
온라인액션 참여하기
세상의 부당함에 맞서 싸웁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