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인터뷰

故 김대중 대통령의 마지막 인터뷰..

아래 영상은 2009년 4월 16일, 김대중 대통령의 집무실에서 진행된 국제앰네스티와의 영상 인터뷰입니다.

김대중 대통령의 민주주의와 인권을 위한 삶, 특히 사형제 폐지를 위한 노력을 조명하는 다큐멘터리의 일부로 사용할 예정이었는데, 그때는 이 인터뷰가 김대중 대통령의 생애 마지막 것이 될거라곤 그 누구도 예상하지 못했었지요.

인간이 인간을 죽일 수 없습니다.

유럽의 대부분의 나라와 같이 한국이 사형제도를 전면적으로 폐지한다면 아시아의 풍토가

상당이 바뀌게 되고, 아프리카를 비롯해서 세계에 큰 영향을 미칠 것이라 생각합니다.

그래서 사형제도는?인간이 가지고 있는 가장 심각한 문제라고 생각하고

, 사형폐지에 있어서는 아시아가 모범을 보였으면 좋겠다고 생각합니다.

– 김대중 대통령 인터뷰 中 –

과거 양심수이자 사형수였으며, 인권을 위해 투쟁해 온 김대중 전 대통령 !

김대중 대통령과 국제앰네스티와의 관계는 매우 특별했습니다.

과거 김대중 대통령이 사형선고를 받았을 때, 전 세계의 앰네스티 회원들은

그를 위해 적극적으로 구명운동을 펼쳐주었고,

김대중 대통령 역시 국제앰네스티 런던국제사무국을 직접 방문하여 감사의 뜻을

표하기도 했으며 대통령 재직시 자신을 앰네스티 가족의 한 사람이라고

소개하기도 했답니다.

국제앰네스티 사무총장 아이린 칸 역시 김대중 대통령을 특별하게 기억하고 계시는데요.

# “김대중 전 대통령은 국제앰네스티와 전 세계의 많은 사람들의 영웅이었으며70,80년대 한국의 민주화를 위한 불굴의 자세와 투쟁으로 영감을 준 사람이었다. “

# “ 국제앰네스티는 그가 양심수로 투옥되었을 때, 또 사형선고를 받았을 때 그를 위해서 캠페인 활동을 할 수 있었던 특권을 가졌다.

# ” 같은 노벨상 수상 동지로서, 국제앰네스티는 김 전 대통령과 함께 사형제도에 대한 반대활동을 함께할 수 있어?영광이었으며, 그의 인권에 대한 헌신에 깊은 감명을 받았다.

그리고 이번에 방한한 국제앰네스티 사무총장 아이린 칸과 김대중 前 대통령의 영원한 동반자, 이희호 여사와의 만남이 예정 되어 있습니다.

수단: 시위대를 향한 공격을 중단하라
온라인액션 참여하기
세상의 부당함에 맞서 싸웁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