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뉴스

짐바브웨 법원 성소수자 인권활동가에 무죄 선고


국제앰네스티는 음란물 소지혐의로 기소되었던 레즈비언, 게이, 양성애자, 성전환자(LGBT) 인권활동가에게 무죄를 선고한 짐바브웨 법원의 결정을 환영했다.

지난 12월 16일 목요일, 짐바브웨의 하라레(Hrare) 치안법원은 저명한 비정부기구인 짐바브웨 게이•레즈비언연대(Gays and Lesbians of Zimbabwe, GALZ)의 행정 보조원인 엘렌 차데마나(Ellen Chademana)에게 무죄판결을 내렸다.

그녀는 동료인 이그나티우스 맘비(Ignatius Mhambi)와 함께 지난 5월 밀튼파크에 위치한 GALZ 사무실에서 무장경찰의 현장급습 당시 체포되어 하라레 중앙경찰서에서 6일 동안 구금되어있었다. 경찰의 수사가 계속되는 동안 두 명 모두 보석으로 풀려났고, 이그나티우스 맘비는 지난 7월 무죄판결을 받았다.

국제앰네스티 아프리카국 미셸 카가리(Michelle Kagari) 부국장은 “엘렌 차데마나와 다른 동료들은 LGBT 공동체의 권리를 보호하기 위해 합법적으로 일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짐바브웨 게이레즈비언연대(GALZ)는 반복적으로 위협을 받았다.”라면서 “무죄판결을 환영하는 바이지만, 우리는 연합정부와 경찰당국이 짐바브웨 내의 인권옹호자들에게 계속적으로 가해지는 위협을 즉각 중단시킬 것을 촉구 한다”라고 덧붙였다.

엘렌 차데마나는 국제앰네스티에 “이번 무죄판결에 대해 매우 기쁘게 생각하지만 자신의 안전에 대해 걱정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판결 선고가 있기 하루 전인 수요일 저녁, 경찰이 GALZ를 방문, 들여보내주지 않으면 체포하겠다고 사무실 경비원을 협박하는 일이 발생하기도 했다.

미셸 카가리(Michelle Kagari) 부국장은 “이것은 명백히 경찰에 의한 위협행위이며, 권력남용이다” 라고 말하며, “경찰은 LGBT 권리 옹호자 역할의 중요성을 인정하여 괴롭힘을 중단하고 이들의 보호와 안전을 보장해야 한다”고 밝혔다.

영어 전문 보기

ZIMBABWE COURT ACQUITS LGBT ACTIVIS

17 December 2010

Amnesty International has welcomed a Zimbabwe court’s decision to acquit a lesbian, gay, bisexual and transgender (LGBT) rights activist charged with possession of pornographic materials.

Ellen Chademana, an administrative assistant at the prominent NGO Gays and Lesbians of Zimbabwe (GALZ), was acquitted by a magistrate’s court in Harare on Thursday.

The charges followed an armed police raid on the GALZ offices in Milton Park Harare in May. Ellen Chademana was arrested and detained for six days in Harare Central Police Station with a colleague, Ignatius Mhambi. Both were released on bail while the police investigation continued. Ignatius Mhambi was acquitted of his charges in July.

“Ellen Chademana and other staff members of GALZ have faced repeated harassment for carrying out legitimate work to protect the rights of Zimbabwe’s LGBT community,” said Michelle Kagari of Amnesty International

“Though delighted with her acquittal we continue to urge the unity government and police to end the persistent harassment of human rights defenders in Zimbabwe.”

Ellen Chademana told Amnesty International that she was happy with the judgement but that she was now worried about her security.

On Wednesday evening before the court judgement, police visited the GALZ offices and demanded entry by threatening the security personnel with arrest.

“This was obviously an act of intimidation by the police and an abuse of their authority,” said Michelle Kagari.

“The police must acknowledge the role of all LGBT rights defenders by putting an end to their harassment and ensuring their protection and security.”


수단: 시위대를 향한 공격을 중단하라
온라인액션 참여하기
세상의 부당함에 맞서 싸웁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