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뉴스

이란 노동조합원 석방

이란의 유명한 무역업계 노동조합원이 1년의 구금 후 석방되었다. Bakery Workers 무역 노동조합을 만든 사람 중 한 명인 노동운동가 마흐무드 살레이(Mahmoud Salehi)는 지난 4월 6일 보석으로 석방되었다.

그는 지난 2004년 5월 1일 노동절에 노동조합원들을 모아 집회를 한 행위로 4년 형을 선고 받았다. 이에 국제앰네스티는 국제무역노동협회(ITUC)와 국제운송노동자연맹(ITF)와 공동으로 전 세계 이란 대사관 앞에서 시위를 벌였고, 그 결과 그는 1년여 만에 석방되었다. 하지만, 이들 단체는 이란 당국에 만수르 오산루(Mansour Ossanlu)를 비롯하여 여전히 부당하게 수감되어있는 다른 조합원들의 석방을 촉구하고 있다.

17년 만의 부활 시도, 미국 정부는 사형 집행을 즉각 중단하라
온라인액션 참여하기
세상의 부당함에 맞서 싸웁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