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뉴스

구금되었던 네티즌 석방

조노 자바가 9월 24일 6개월만에 석방되었다. 그는 세계은행의 전직 은행원이었으며, 앙골라 령의 카빈다 독립을 지지하는 글을 인터넷에 유포한 혐의로 9월형을 선고받았었다.

* 출처 :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 소식지 2002년 1/2월호

미얀마: 로이터통신 기자 2명에 징역 7년형 선고
온라인액션 참여하기
세상의 부당함에 맞서 싸웁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