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인터뷰

회원이야기#1, 연제헌 회원편

회원 포커스 시리즈

회원 1만명 시대를 앞두고, 3주 동안 각각 다른 연령대의 앰네스티 회원들을 소개하는 글을 보내드립니다.

다른 회원들은 어떻게 앰네스티에 참여하고 활동하는지 알아가는 취지에서 구성하였으니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회원 포커스 시리즈 그 첫 인터뷰를 앰네스티 22그룹의 연제헌 회원님과 함께 하였습니다.

#1. 자기소개 부탁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앰네스티 22그룹에서 활동하고 있는 연제헌이라고 합니다.

현재 회사에서 전산관련 업무를 하고 있습니다.

#2. 처음 앰네스티 가입계기는?

예전에 참여연대 국제인권센터에서 자원활동을 하다가, 국제인권 관련 세미나에 참석한 적이 있었는데, 그 때 당시 앰네스티 22그룹 대표를 만났고, 그분 소개로, 앰네스티 그룹 모임에 참여하게 되었습니다.

#3. 기억에 남는 앰네스티 활동은?

수 년 전에 제가 활동했던 22그룹에서 관악산 등산로에서 이주노동자 권리협약 비준을 위한 캠페인을 한 적이 있습니다.

한 회원의 제안으로 오이를 한 박스 사서, 등산로에서 오이를 나눠주며 권리협약 비준에 동의하는 시민들의 서명을 받는 캠페인이었습니다. 오이 덕분인지(?) 호응도 아주 좋았고, 제 캠페인 인생 처음으로 어떤 분이 수고가 많다며 만 원 지폐까지 건네주시고 가셔서 뿌듯하였습니다.

이러한 서명운동을 아주 무시하면서 지나가시는 분들도 많지만 의외로 우리가 가지고 있는 문제의식에 공감하시며 기꺼이 동참하려는 분들도 많다는 것을 늘 캠페인을 할 때마다 느낍니다. 그리고 이렇게 지지해 주시는 분들이 많다는 것을 확인하면서 진정한 캠페인의 참 맛이기도 하구요.

작년에 영국지부 총회에 참여한 것도 저에게 신선한 충격이었습니다. 회원수로 전세계 지부 중 5위안에 드는 영국지부라서 그런지 총회에 참여한 회원이 약 3-400명 정도나 되었고, 대학교의 기숙사와 여러 큰 행사장을 빌려서 총회를 진행하는 모습이 아주 인상적이었습니다. 총회에 참여하면서 아름다운 에딘버러 시도 구경하고, 좋은 분들을 만나 아주 즐거운 시간을 보냈었습니다.

7-80년대에 한국의 양심수들을 위해 열심히 활동해 주셨던 할아버지 회원을 만나게 되어 무척 반가웠고요. 밤에 스코틀랜드 춤을 함께 춘 것도 기억에 남습니다.

#4. 앰네스티 활동을 열심히 하시는 걸로 유명하신데, 앰네스티 활동을 열심히 하시는 이유가 있다면?

지금 현재 앰네스티는 제 가족을 위한 활동, 제 생계를 위한 회사생활, 다음으로 제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부분입니다. 앰네스티 활동은

제 삶을 의미 있게 만들어주니까요. 좋은 사람들에게는 항상 추천합니다. 저의 삶을 의미 있게 했던 것과 마찬가지로 지인들의 삶도 의미

있게 해줄 것이라 믿기 때문이죠. 자기만을 위한 삶은 결코 완전한 삶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5. 앰네스티 회원들께 한마디

우리 그룹 차재수 회원님이 늘 강조하시듯, 앰네스티 회원의 가장 중요한 활동은 탄원편지를 쓰는 활동입니다. 가장 쉽다고 생각되면서도,

그렇기 때문에 가장 하기 어려운 활동인 것 같습니다. 제가 오늘 쓴 한 통의 편지는 작은 것이지만, 전 세계에 퍼져있는 220만 회원들이

한 통씩만 편지를 보낸다면, 정말 엄청난 힘을 발휘할 것입니다. 국제앰네스티의 진정한 힘은 바로 이렇게 보통사람들이 짬을 내서 쓴

탄원편지들로부터 나온다고 믿고 있습니다. 400원짜리 항공서간을 항상 집에 비치해두시고, 한국지부 홈페이지(http://www.amnesty.or.kr)나 앰네스티 온라인 모임 (http://cafe.naver.com/amnesty2238) 에 올라온 탄원 케이스에 대해 짬 날 때마다 탄원편지를 써서 부쳐보세요. 전 퇴근하고 집에 와서, 탄원편지 한 통 쓰고, 출근하면서 사무실 근처 우체통에 그것을 넣는데, 넣을 때 아주 기분이 좋아집니다!!

#6. 오랫동안 앰네스티와 함께 해주시고 계신데 앰네스티에 한마디

한국지부는 최근 급성장을 거듭하고 있지만, 그러한 급성장을 단단하게 떠받칠 수 있는 내실을 기하는 것이 필요한 것 같습니다.

회원들과의 만남의 기회를 자주 만들고, 회원들이 참여할 수 있는 기회도 많이 만들어졌으면 좋겠습니다.

노르웨이, 아프간으로 송환을 중단하라
온라인액션 참여하기
세상의 부당함에 맞서 싸웁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