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권뉴스

러시아 인권활동가의 죽음에 대한 사법적 정의 요구돼

인권옹호자인 나탈리아 에스테미로바(Natalia Estemirova)가 피살된 지 1년, 국제앰네스티는 러시아 정부에 그녀의 동료들에 대한 괴롭힘 및 위협행위를 멈추고 그녀를 피살한 범인에게 공정한 재판을 통한 사법적 정의를 내릴 것을 요청했다.국제앰네스티 니콜라 덕워스(Nicola Duckworth) 유럽 및 중앙아시아 국장은 “러시아 연방에서 합법적인 활동을 펼치고 있는 인권활동가들에게 나탈리아 에스테미로바의 죽음은 그들이 실질적인 위협에 직면해있다는 현실을 비추고 있다”며 “그들은 두려움이나 괴롭힘 없이 중요한 활동을 펼쳐나갈 수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2009년 7월 15일, 러시아 인권기념센터(Russian Human Rights Centre Memorial)에서 근무하던 나탈리아 에스테미로바는 체첸 공화국의 그로즈니(Grozny)에 있는 자택 근처에서 납치돼 피살됐다. 그녀의 시신은 접경지역인 잉구셰티아(Ingushetia)의 한 도로변에서 발견됐다.

드미트리 메드베데프(Dmitri Medvedev) 러시아 대통령은 피살 사건을 비난하며 엄중 조사에 착수할 것을 지시했다. 그는 발표문을 통해 나탈리아 에스테미로바의 죽음이 인권활동과 연관돼 있다고 말했다. 에스테미로바는 큰 위협을 무릅쓰고 체첸 내 심각한 인권침해 사례들을 조사 및 폭로했다.

지난 1월에는 블라드미르 푸틴(Vladimir Putin) 러시아 총리는 북카프카스 인권단체들의 안전한 활동 환경을 보장할 것을 지역 당국에 요청했다.

덕워스 국장은 “하지만 이러한 공식 발표에도 불구하고, 러시아 당국은 나탈리아 에스테미로바의 죽음에 대한 조사의 시기 적절성 및 효과성, 공정성을 보장하고 있지 못하다”며 “의문 없이 진실을 공개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서 “이러한 보장의 결여는 범인을 사법적으로 심판하겠다는 정치적 의지가 없는 것으로 우려된다”고 말했다.

나탈리아 에스테미로바와 마찬가지로, 인권기념센터에서 근무하는 그녀의 동료들 및 북카프카스 지방의 활동가들은 인권을 침해 당하고 있는 이들에게 근본적인 지원 및 법적, 인도적 지원을 계속적으로 제공하고 있다.

하지만 체첸 공화국의 정부 관리들은 지역 인권 NGO들을 억압하고 그들의 활동을 계속적으로 저해하고 있다.

덕워스 국장은 “메드베데프 대통령과 푸틴 총리는 나탈리아 에스테미로바와 동료들의 죽음에 대한 조사를 최우선에 둬야 한다”며 “이렇게 할 때 인권활동가, 독립적인 변호사들 및 언론인들에 대한 공격이 무시되지 않을 거라는 강한 메시지가 전달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영어 전문 보기

Justice urged for Russian human rights defender’s murder

15 July 2010

One year after the murder of human rights defender Natalia Estemirova, Amnesty International has called on the Russian authorities to stop the harassment and intimidation of her colleagues and to bring those responsible for her murder to justice in an open and fair trial.

“The murder of Natalia Estemirova highlights the very real threat which human rights defenders are facing in the course of their legitimate activities in the Russian Federation,” said Nicola Duckworth, Amnesty International’s Europe and Central Asia Programme Director.

“They must be able to carry out their important work without fear and without facing harassment.”

On 15 July 2009, Natalia Estemirova from the Russian Human Rights Centre Memorial was abducted outside her home in Grozny in the Chechen Republic and killed. Her body with bullet wounds was found on a roadside in neighbouring Ingushetia.

Russian President Dmitrii Medvedev condemned the murder and ordered a high-level investigation. In a statement he linked Natalia Estemirova’s murder with her activities as a human rights defender. The activist took great risks researching some of the most serious human rights violations in Chechnya and made the information public.

In January 2010, Russian Prime Minister Vladimir Putin called on the local authorities to ensure safe conditions for the work of human rights organizations in the North Caucasus.

“Despite official declarations, the authorities have yet to ensure that the investigation into the murder of Natalia Estemirova is timely, effective and impartial and that it can establish the truth beyond any doubt,” said Nicola Duckworth.

“Anything less raises concerns that there is no political will to identify the perpetrators and bring them to justice.”

Like Natalia Estemirova, her colleagues from Human Rights Centre Memorial and other activists in the North Caucasus continue to provide essential support, legal and humanitarian aid to those in the region whose rights have been violated.

However, government officials in the Chechen Republic continue to put pressure on regional human rights NGOs and to denounce their work.

Chechen President Ramzan Kadyrov, who had called Natalia Estemirova in an interview given in August 2009, a “woman without honour and shame”, further alleged on 3 July 2010 that staff members of Memorial were traitors and only worked in the interest of Western donors.

Natalia Estemirova’s murder followed the killings in Moscow of human rights lawyer Stanislav Markelov and journalist Anastasia Baburova in January 2009, and of journalist Anna Politkovskaya in October 2006.

In Chechnya, human rights activist Zarema Sadulayeva and her husband Alik (Umar) Dzhabrailov were killed only four weeks after the murder of Natalia Estemirova.

“These human rights activists spoke up in the name of victims of serious human rights violations. Their work continues to be essential,” Nicola Duckworth said.

“President Medvedev and Prime Minister Putin should make the investigation into the murder of Natalia Estemirova and her colleagues a high priority. This will send a clear message that attacks against human rights defenders, independent lawyers or journalist will not be tolerated.”


터키: 모든 LGBTI 행사를 금지하다
온라인액션 참여하기
세상의 부당함에 맞서 싸웁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