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권뉴스 굿뉴스

리비아, 양심수 ‘야말 엘-하지’ 석방하다

국제앰네스티는 리비아 정부의 부당한 대우에 문제 제기 후 체포된 양심수 야말 엘-하지(Jamal el-Haji)의 석방을 환영한다. 야말 엘-하지는 구금된 지 4개월도 넘은 4월 14일, 국가보안법원에 의해 사법 당국을 모욕한 혐의를 벗었다. 국제앰네스티 중동북아프리카국(局) 하시바 하지 사라우이(Hassiba Hadj Sahraoui) 부국장은 “애초에 체포되지 말았어야 했던 야말 엘-하지가 이제라도 가족에게 돌아가게 된 것에 대해 매우 안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제 리비아 정부는 야말 엘-하지가 리비아 내 인권 상황에 대해 자유롭게 자신의 관점을 표현할 수 있도록 권리를 존중해야 한다. 또 국가를 떠날 권리 등 이동의 자유가 보장된다는 사실을 인정해야 한다.”

덴마크 시민권을 갖고 있는 작가 야말 엘-하지는 2009년 3월 석방 후에도 국가 안보국 정보부서에 의해 여행의 권리를 반복적으로 거부당해 온 것으로 알려진다. 야말 엘-하지는 무스타파 압델잘리(Mustafa Abdeljalil) 법무부 장관에게 공식적으로 문제를 제기한 후, 2009년 12월 9일 체포됐다. 제출한 진정에서 엘-하지는 2007년 2월부터 2009년 3월까지 구금됐을 당시 겪었던 인권침해에 대해서 자세히 말했다. 그는 리비아 보안군의 불법적인 체포와 구금 중의 부당한 대우, 공정한 재판을 받을 권리가 침해된 사실에 대해 설명했다. 또한 국제 인권 책무를 다하지 못한 리비아 정부의 태만뿐만 아니라 사법부의 결함에 대해서도 비판했다.

국가보안법원에서 열린 엘-하지에 대한 재판은 2010년 2월 17일부터 시작됐다.

국제앰네스티는 최근 리비아 정부가 근거 없이 구금된 수많은 이들을 석방한 것과 관련해, 앞으로도 인권침해 문제를 계속 해결하도록 촉구했다. 리비아 대통령의 아들 사이프 알-이슬람 알-가다피(Saif al-Islam al-Gaddafi)는 이들이 안전하게 석방될 수 있도록 큰 역할을 했다. 석방된 이들의 80퍼센트는 혐의가 벗겨졌음에도 불구하고 구금됐었다고 그는 전했다. 그러나 아직도 아무런 법적인 근거 없이 구금돼있는 이들이 있다. 마호메드 모하메드 아부시마(MahmoudMohamed Aboushima)는 2007년 7월 고등법원이 그가 정부가 금지한 단체에 소속돼 있다는 혐의를 인정하지 않았음에도 아부살림 감옥(Abu Salim Prison)에 수감돼 있는 상태다.

지난 4월 15일, 국제앰네스티는 리비아 정부와 사이프 알-이슬람 알-가다피가 대표로 있는 ‘가다피 개발 재단’에 인권 상황과 관련한 최근의 우려들을 담은 제안서를 전달했다. 백장이 넘는 이 문서는 사형과 태형의 적용, 과거의 인권침해에 대한 면죄, 리비아 내 난민 현황과 이민자 현황 등 법 집행과 관련된 내용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국제앰네스티 하시바 하지 사라우이 부국장은 “제안서를 통해 리비아 정부에 인권에 상황 개선에 대한 구체적인 단계를 계속 밟아 나갈 것과 최근의 긍정적인 발전을 기반으로 인권 상황의 지속적인 향상을 이뤄낼 것을 요청했다”고 말했다.

영어전문보기

Libyan prisoner of conscience Jamal el-Haji released

Amnesty International has welcomed the release of Libyan prisoner of conscience Jamal el-Haji who was arrested for complaining of ill-treatment by the authorities.

Jamal el-Haji was acquitted by the State Security Court of charges of insulting the judicial authorities on Wednesday, after more than four months in detention. “We are very relieved that Jamal el-Haji, who should not have been arrested in the first place, has now gone back to his family,” said Hassiba Hadj Sahraoui, deputy director of the Middle East and North Africa Programme.

“The Libyan authorities must now respect Jamal el-Haji’s right to freely express his views about the human rights situation in Libya and guarantee that his right to freedom of movement, including his right to leave Libya, is upheld.”

The writer, who also has Danish citizenship, was then reportedly denied the right to travel by the Internal Security Agency, an intelligence body, after his release in March 2009. Jamal el-Haji was arrested on 9 December 2009 after making an official complaint to Mustafa Abdeljalil, Secretary of the General People’s Committee for Justice (equivalent to the Minister of Justice).

In the complaint, he recounted human rights violations he suffered during his previous detention between February 2007 and March 2009. He described his unlawful arrest by members of the Libyan security forces, the ill-treatment he endured in detention and breaches of his right to a fair trial. He also criticized shortcomings in the administration of justice, as well as the Libyan authorities’ failure to uphold their international human rights obligations.

His trial in front of the State Security Court started on 17 February 2010.

Amnesty International has urged the Libyan government to continue tackling human rights violations, following the Libyan authorities’ recent release of a number of individuals detained arbitrarily. Saif al-Islam al-Gaddafi, the son of the Libyan leader, played a major role in securing their releases and said that 80 of those freed were detained despite being cleared by courts of all charges. Others remain detained with no legal basis. These include Mahmoud Mohamed Aboushima, who is held in Abu Salim Prison despite a High Court decision in July 2007 clearing him of charges of belonging to a banned group.

On Thursday, Amnesty International sent a comprehensive memorandum to the Libyan authorities and the Gaddafi Development Foundation, headed by Saif al-Islam al-Gaddafi, detailing ongoing human rights concerns.

The over one hundred page document focuses on the administration of justice; the application of the death penalty and corporal punishment; impunity for past human rights violations; and the situation of refugees, asylum-seekers and migrants in Libya. “We have written to the Libyan authorities calling on them to continue to take concrete steps to address ongoing human rights concerns and to build on recent positive developments to ensure long-lasting improvements of the human rights situation.” said Hassiba Hadj Sahraoui.


미얀마: 로이터통신 기자 2명에 징역 7년형 선고
온라인액션 참여하기
세상의 부당함에 맞서 싸웁니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