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리뷰 인터뷰

배우 김의성, 김옥빈님과 함께한 앰네스티 이번만 금요극장_’소수의견’

지난 8월 14일 저녁 7시, 필름포럼 안이 하나 둘 모여드는 사람들로 북적이기 시작했습니다. (평소 수요극장때보다 많은) 앰네스티 회원분들, 지지자 분들이 함께 해주셨는데요, 바로 앰네스티 이번만 금요극장 ‘소수의견’을 함께 보기 위해서 모여주셨습니다.

SAMSUNG CSC

가장 고민되는 순간, 자리 선택! ⓒ Amnesty International Korea

행사 당일 혼잡할 것으로 예상되어 조금 서둘러 주시기를, 대중교통을 이용해주시기를 부탁드렸는데 역시 두말하면 잔소리! :) 오후 3시부터 기다렸다는 회원님께서도 계셨고, 모두들 안내 드린 시간보다 훨씬 더 빨리 오셔서 접수해주셨기에 정확히 약속된 시간에 영화상영이 가능했습니다. 참 고맙습니다!

SAMSUNG CSC

접수처 옆 선물코너의 모습 ⓒ Amnesty International Korea

또 접수처 옆에 마련된 선물코너에서는 후원을 해주신 분들께 드리는 소정의 선물이 준비되어 있었는데요, ‘변화를 쓰다, 노란연필 프로젝트’에서 준비한 선물인 필통, 엽서+액자세트, 노트, 보틀, 에코백 중 이 날 가장 인기가 많았던 선물은 보틀^^이었습니다.

(앰네스티 보틀이 궁금하세요? “2015 촛불더하기 캠페인”을 통해서도 보틀을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촛불더하기 캠페인☞https://amnesty.or.kr/10743/)

영화 <소수의견>의 상영 후 2시간이 흘러 모두들 기다리고 기다렸던 시간이 다가왔습니다. 긴 상영시간에 지치셨을 법도 한데 상영관의 조명이 켜지자 모두들 흐뭇한 미소를 짓고 계셨어요, 바로 앰네스티 후원회원이자  <소수의견> 배우 김의성님과 함께하는 관객과의 대화 덕분이 아닐까 합니다.^^ 더불어 이 자리에는 배우 김옥빈님,  프로듀서 김유평 님도 함께 해주셨습니다.

6

관객과의 대화 ⓒ Amnesty International Korea

약 50여분간 진행된 관객과의 대화에서는 제작에서부터 배역을 맡게 된 에피소드, 그리고 맡은 역할에 대한 고민까지. 세 분께 드리는 질문들은 정말 어느 것 하나 쉬운 것이 없었는데요, 그만큼 진지하고도 유쾌한 분위기에서 진행된 관객과의 대화에서는 영화에서 풀지 못했던 부분까지도 시~~원하게 답을 해주셨습니다. 어려운 질문이 많았음에도 불구하고 진솔한 답변을 해주신 세 분께 감사의 인사 전해드립니다~!

SAMSUNG CSC

참여해주신 분들께 드리는 선물! ⓒ Amnesty International Korea

마지막으로 세상을 바꾸는 작은 힘, 바로 여러분의 참여에서부터 시작됩니다. 모두들 준비되셨나요? 평범한 사람들이 만드는 특별한 변화에 함께 해 주세요!  제바알~ :)

8

배우 김의성, 김옥빈님이 여러분들께 전하는 메시지입니다! ⓒ Amnesty International Korea

앰네스티 이번만 금요극장 <소수의견>에 참여해주신 모든 분들, 참 고맙습니다!

 

매월 첫째주 수요일 저녁, 국제 앰네스티한국지부와 작은 영화관 필름포럼이 함께하는 <앰네스티 수요극장>은 9월에도 계속됩니다.

9월 앰네스티 수요극장 ‘셀마’ 자세히 보기 ☞ https://amnesty.or.kr/11666/

미얀마: 로이터통신 기자 2명에 징역 7년형 선고
온라인액션 참여하기
세상의 부당함에 맞서 싸웁니다
후원하기